본문

유네스코 등재유산 소개

  • 인쇄

경상북도 기념물 제28호

안동광음동분청사기요지 (安東光音洞粉靑砂器窯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산업생산 / 요업 / 도자기가마
수량/면적 1,485㎡
지정(등록)일 1979.12.18
소 재 지 경북 안동시 남후면 광음리 산57번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서***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경상북도 안동시 문화유산과 054-840-5225~6

요지는 자기나 기와, 그릇들을 만들어 굽던 가마터를 말한다.

광음리 야산의 남쪽 기슭에 있으며 조선 전기 분청인화문 상감사기를 굽던 곳이다. 선조 41년(1608)에 편찬된 경상도 안동부 읍지인 『영가지(永嘉誌)』에는 광음 흙항아리의 생산지가 안동관아에서 25리 떨어진 곳에 있으며 ‘그릇은 화려하고 색은 붉다’고 기록되어 있다. 가마터에는 당시 사용했던 백토원료가 남아있으며, 버려진 사기조각은 조그마한 언덕을 이루고 있다.

광음동 분청사기 가마터는 우리나라 도자사 연구에 중요한 자료가 되는 곳이다.

조사연구자료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