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유네스코 등재유산 소개

  • 인쇄

경기도 문화재자료 제82호

하남시상사창동연자마 (河南市上司倉洞硏子磨)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산업생산 / 농업 / 저장가공시설
수량/면적 1기
지정(등록)일 1991.10.15
소 재 지 경기 하남시 상사창동 346-2번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하남시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경기도 하남시 문화체육과 031-790-5116

‘연자마’는 소나 말을 이용하여 곡식을 찧는 도정 기구로 ‘연자방아’ ‘연자매’, ‘돌매방아’라고도 부른다. 방아 틀에 연결된 돌을 소나 말이 끌어 돌림으로써 곡물껍데기를 제거하거나 밀을 빻는 농기구로 농촌에서 널리 사용되었다. 둥글고 판판한 돌판 위에 그보다 작고 둥근 돌을 옆으로 세워 얹어 아래위가 잘 맞닿도록 하여 돌리는 방식이다. 즉 요철형태의 두 개의 돌에 집어넣은 곡식이 돌아가는 압력에 눌려 으깨지는 원리다.

<하남시 상사창동 연자마>는 화강암으로 만들어진 원형의 숫돌과 받침돌인 암돌로 구성되어 있다. 숫돌은 중심에 구멍이 뚫려 있고 이곳에 나무 기둥이 박혀있어 방아가 돌아가는 축이 되며, 사각형 방아 틀이 축에 부착되어 숫돌을 돌리기 쉽게 만들어졌다. 이 부분을 멍에에 고정시키면 소나 말이 이 나무틀을 끌어 돌리면서 방아를 찧는다. 연자마와 같은 대형 석재 방아는 마을에서 공동으로 만들어서 함께 사용한다. 이는 연자방아를 만드는 비용이 많이 들기도 하고, 곡식을 빻는 작업의 특성상 한 사람은 소나 말의 고삐를 잡아 앞에서 몰고, 다른 사람이 그를 따르며 넉가래로 곡식을 뒤집어 주어야 하기 때문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