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이육사 친필원고 ‘편복’ (李陸史 親筆原稿 ‘蝙蝠’)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동산
수량/면적 2장(2면)
지정(등록)일 2018.05.08
소 재 지 경상북도 안동시 백운로 525 (도산면) 이육사문학관
소유자(소유단체) 이육사문학관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시인이자 독립운동가인 이육사(이원록, 1904~1944)가 남긴 시 ‘편복’의 친필원고로, 동굴에 매달려 살아가는 박쥐에 빗대어 일제강점기 우리 민족의 현실을 형상화하였다. 당시 ‘편복’은 일제의 사전 검열에 걸려 발표되지 못했으나, 광복 후인 1956년 ‘육사시집’에 처음 수록되어 일반에 알려지게 되었다. 이육사의 시 중에서 가장 중량 있고 훌륭한 작품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는 ‘편복’의 친필원고는 유족들이 소장해오다 경북 안동에 소재한 이육사문학관에 기증되었다. 정부에서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기 위하여 1990년 대한민국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하였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