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경상남도 유형문화재

김해 바라밀선원 대방광원각수다라요의경 약초서 (金海 波羅蜜禪院 大方廣圓覺修多羅 了義經 略鈔序)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수량/면적 1책
지정(등록)일 2015.01.29
소 재 지 경상남도 김해시 구지로 54 (내동) 바라밀선원
소유자(소유단체) 김해바라밀선원 
관리자(관리단체)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경상남도 김해시 문화재과 055-330-3924
문화재 설명

「원각경」은 ‘한국불교 조계종’의 소의경전(所依經典)중 하나로 채택되었고 고려시대 보조국사(普照國師) 지눌(知訥:1158~1210)이 깊이 신봉(信奉)하여 ‘요의경(了義經)’이라고 강조한 뒤 13세기부터 크게 유통된 불서(佛書)이다.

창원 보은사 대방광원각수다라요의경 약초서는 복장본(腹藏本)으로, 大方廣圓覺修多羅了義經略鈔序(대방광원각수다라요의경약초서)와 大方廣圓覺修多羅了義經略䟽序(대방광원각수다라요의경약초서),大方廣圓覺修多羅了義經序(대방광원각수다라요의경서)등의 서문(序文)만을 모아 간행된 것이다

1464년에 간경도감본 「원각경」이 인출(印出)된 이후, 그 이듬해인 1465년에 완간(完刊)과 관련한 서문(序文)을 작성하여 인출(印出)함으로써, 「원각경」이 1464년에<간경도감>에서 간행한 사실을 파악하게 하여주는 매우 중요한 자료이므로“경상남도 유형문화재”로 지정하여 보존하고자 합니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