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국가민속문화재

이언충 묘 출토복식 (李彦忠 墓 出土服飾)

Clothes Excavated from the Tomb of Yi Eon-chung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생활공예 / 복식공예 / 의복
수량/면적 일괄(7종 24점)
지정(등록)일 2002.07.18
소 재 지 경기 용인시 수지구 죽전로 152, 석주선기념박물관 (죽전동,단국대학교죽전캠퍼스)
시 대 16세기 초
소유자(소유단체) 단국대학교석주선기념박물관 
관리자(관리단체) 단국대학교석주선기념박물관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문화재 설명

조선 전기의 문신인 이언충(李彦忠 :1524~1582)의 무덤에서 출토된 유물들이다. 이언충은 성주이씨(星州李氏) 조년(兆年 :1269~1343)의 9대손으로 명종 때 병조좌랑, 사헌부 지평, 호조참의, 승정원 도승지, 형조참판(종2품) 등 고위 관직을 두루 역임한 인물이다.

이 유물들은 2000년 4월 서울시 노원구 중계동 성주이씨 도정공파 종회 문중의 선산에서 묘 이장 중에 발견된 것으로 직령 4점, 답호 6점, 철릭 4점, 액주름 1점, 적삼 2점, 바지류 6점, 그리고 명정 1점 등 총 7종 24점이다.

이언충 묘 출토복식은 묘주의 인적사항이 확실하여 다른 묘 출토유물의 연대를 추정하는데 기준이 되며 16세기 복식사와 직물사·생활풍속사 연구에 중요한 가치가 있다. 그리고 수도권에서 발굴된 임란 이전의 복식자료로 당대 서울지역 고위 관리층의 복식문화와 장례풍습 연구에 크게 기여할 만한 자료이다. 또한 이 유물은 관 내부를 채우기 위한 보공의(補空衣)로 그 종류가 다양하고 출토상태가 거의 완벽하여 복식의 형태 뿐만 아니라 직물의 조직·문양·바느질 기법까지도 파악할 수 있는 귀중한 복식연구 자료로 평가된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