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182호

군산 발산리 구 일본인 농장 창고 (群山 鉢山里 舊 日本人 農場 倉庫)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산업시설
수량/면적 1동, 지하1층/2층 - 연면적 110㎡
지정(등록)일 2005.06.18
소 재 지 전북 군산시 개정면 바르메길 43 (발산리)
시 대 1920년대
소유자(소유단체) 전라북도교육청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이 건물은 군산 지역의 일본인 대지주가 귀중품을 보관하기 위해 철근 콘크리트조로 견고하게 지었다. 입구에는 미국에서 들여온 철제 금고문이 달려 있고 창문에는 이중 잠금 장치가 되어 있다. 이러한 형태 때문에 한국전쟁 때에는 군산에 주둔한 인민군들이 옥구 지역 우익인사들을 감금하는 데 사용되기도 하였다. 현금과 서류뿐만 아니라 일본인 대지주가 불법 수집한 수많은 한국의 서화와 도자기 등 골동품을 보관하던 건물로, 일본인이 자행한 수탈의 역사를 잘 간직하고 있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