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경상북도 문화재자료 제642호

성주 의국 중수기 (星州 醫局 重修記)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필사본 / 기타류
수량/면적 1책
지정(등록)일 2016.04.28
소 재 지 경상북도 성주군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경상북도 성주군 문화관광과 054-930-6792

이 책은 조선시대 성주목(星州牧)의 의료를 담당하는 기관이었던 의국(醫局)이 퇴락하여 보수한 사실을 기록한 기문(記文)이다. 성주의 의국은 1611년에 성주읍성 서문 밖에 처음 설치하여 부족하나마 지역 주민들이 의료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했던 의료기관으로서, 창건 이후 80여 년이 흘러 건물이 퇴락하자 당시 성주목사 이국화(李國華, 재임 1690~1692)가 주도하여 수리한 데서 기문이 작성되었다.

현재 개인이 소장하고 있는 이 책은 의국을 중수한 1692년(숙종 18)의 다음해인 1693년(숙종 19) 송익(宋熤, 1631~1701)에 의해 작성된 필사본(筆寫本)이다. 책의 크기는 20.5×29.3㎝이며, 사주단변(四周單邊), 유계(有界), 무어미(無魚尾)의 형태로 되어 있다.

중수기의 저자인 송익은 본관이 야성(冶城), 자(字)를 분경(賁卿), 호(號)를 읍취헌(挹翠軒)이라 하였으며, 기옹(畸翁) 박공구(朴羾衢)의 문하에서 ?중용?과 ?주역?을 수학하였고 대책문(對策文)을 잘 지은 인물로 알려져 있다.

중수기에는 의국을 보수할 때의 사정과 운영경비 조달을 위해 마련한 전답의 위치 및 수량 등이 기록되어 있으며, 고서의 아래 양 모서리가 조금 훼손되었지만 상태는 비교적 양호한 편으로 지방의 의료시설과 당시 운영사정을 보여주는 고서로서 조선후기 지방 보건행정 연구에 중요한 자료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