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경기도 무형문화재

평택민요 (平澤民謠)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무형문화재
지정(등록)일 2009.03.19
소 재 지 경기도 평택시
관리자(관리단체)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경기도 평택시 문화예술과 031-8024-3249

평택민요는 경기도 평택 지역에서 전승되는 노동요를 묶어 문화재로 지정한 것이다. 평택이 서해안과 맞닿아 있고, 넓은 농토를 포함한 지역이므로 논농사에 사용되는 농요와 바닷일에 부르는 어로요,그리고 장례의식요의 세 가지 민요들을 한데 묶어 전승하고 있다.

농요로는 모를 심을 때 부르는 모내기소리인 ‘상사소리’를 노래하는데, 이 곡은 경기도 남부에서 널리 불리는 악곡 유형이다. 논은 초벌·재벌·만물의 세 차례에 걸쳐 김을 맨다. 이 때에는 두레를 조직하여 단체로 일을 하면서 노래를 한다. 초벌(애벌)매기에서는 흙이 덩어리져 있다는 의미의 ‘얼카덩어리소리’를 노래하며, 두벌(재벌)매기에서는 ‘어화 슬슬 대허리’라고 하여 한 번 허리를 굽혀 슬슬 흙을 풀어낸다는 의미의 후렴구를 가진 ‘대허리소리’를 부른다. 세벌(만물)매기에서는 ‘어기야― 흥에――에이어허라 방게흥게가 논다’의 ‘방개타령’을 부르는데, 사당패소리 계열의 방아타령 유형에 속한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