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사적

남양주 사릉 (南楊州 思陵)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무덤 / 왕실무덤 / 조선시대
수량/면적 160,232㎡
지정(등록)일 1970.05.26
소 재 지 경기 남양주시 진건읍 사릉로 180 (사능리)
시 대 조선 숙종 24년(1698)
소유자(소유단체) 문화재청 조선왕릉동부지구관리소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청 조선왕릉동부지구관리소 

조선 6대 단종의 왕비 정순왕후(定順王后) 송씨(1440∼1521)의 능이다.

정순왕후는 송현수의 딸로 1454년(단종 2) 왕비로 책봉되었고, 다음 해에 세조가 왕위에 오르면서 의덕왕대비가 되었다. 그러나 1457년(세조 3) 단종복위운동이 발각되면서 단종이 노산군으로 강등되자 왕후도 군부인으로 강등되어 동대문 밖 정업원에서 생활하였다. 정업원 뒤쪽 산봉우리에 올라 영월을 바라보며 비통한 마음으로 단종을 그리워하며 한 많은 세월을 살았다. 자식없이 1521년(중종 16)에 82세로 세상을 떠나, 단종의 누나 경혜공주의 시가(媤家)인 해주정씨묘역에 묘소를 조성하였고, 제사도 해주정씨에서 봉행해왔다. 1698년(숙종 24) 단종이 왕으로 복위되자 정순왕후로 복위되고 능의 이름을 사릉이라 하였다.

사릉은 추존된 왕비의 능제에 따라 능침에는 병풍석과 난간석을 생략하였고 혼유석과 석양, 석호, 장명등, 문석인, 석마, 망주석을 세웠다. 이 형식은 단종의 능인 장릉(莊陵)의 능침 구성과 같다.

조사연구자료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