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경기도 문화재자료

정창손묘역석물 (鄭昌孫墓域石物)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무덤 / 무덤 / 기타
수량/면적 일괄(7점)
지정(등록)일 1994.04.20
소 재 지 경기 양평군 양서면 부용리 산37-1번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동래정씨충정공파종중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경기도 양평군 문화체육과 031-770-2493

조선 세조와 성종간의 문신인 정창손(鄭昌孫, 1420∼1487) 선생의 묘역이다. 정창손은 1455년(세조 1)에 좌익공신에 올랐다. 봉분은 부인 청주 정씨(淸州鄭氏)와 합장한 하나의 봉분이고 둘레석은 현대의 것이다. 봉분의 정면 오른쪽에 묘표가 2기 있는데, 1기는 정창손, 다른 1기는 청주 정씨의 묘표이다. 청주 정씨의 묘표는 하엽수방부형(荷葉首方趺形; 뒤집은 연잎을 장식한 머릿돌과 사각 받침돌의 비석 형태)으로 연엽의 조각이 깊고 명확한 15세기 후반의 대표적인 형식이다. 정창손 묘표는 원수방부형(圓首方趺形; 둥근 머릿돌과 사각 받침돌의 비석 형태)으로 16세기 전반기의 형태이다. 문석인은 총 2쌍인데, 모두 복두공복형(幞頭公服形; 머리에는 복두를 쓰고, 공복을 입은 문신의 형태)이다. 모두 기둥형의 단순한 신체에 평면적인 조각을 보인다. 묘역 입구에는 신도비가 있는데, 원래 있던 것은 서거정이 찬한 것으로 1504년에 파손되었고, 그후 1623년에 다시 건립하였다. 비문은 한준겸이 서거정의 비문에 추서하여 찬술하고, 심열이 썼다. 그 외 장명등, 석양 등은 현대에 추가한 것이다.

이 묘역은 사육신과 단종복위, 갑자사화 등 여러 역사적 사실과 연관되어 있는 의미 깊은 무덤이다. 역사적 사건으로 말미암아 묘역의 석물이 철거되고 개장되면서 다시 세워진 사연을 잘 보여주고 있으며 문화재로서의 가치가 크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