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경기도 문화재자료

홍학사비각 (洪學士碑閣)

Monument House of Honghaksa Temple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서각류 / 금석각류 / 비
수량/면적 1동
지정(등록)일 1983.09.19
소 재 지 경기 평택시 팽성읍 본정리 322번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이***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경기도 평택시 문화예술과 031-8024-3249
문화재 설명

홍학사 비각은 조선 인조 때의 문신인 홍익한(洪翼漢, 1586년-1637년)과 병자호란[丙子胡亂 ; 1636년-1637년에 일어난 조선과 청나라의 싸움] 때 정절을 지켜 죽은 그의 가족들의 충절을 기리기 위해 내려진 비석을 보호하고 있는 건물이다. 홍익한은 ‘삼학사’[三學士 ; 홍익한·윤집(尹集·오달제(吳達濟)]의 한 사람으로 중국 청나라와의 화의를 반대하여 나라를 위해 목숨 바친 인물이다. 흥학사 비각에는 ‘褒義閣(포의각)’이라 쓰인 현판이 걸려있는데, 이는 "의를 기리고 칭찬한다"는 뜻이다. 비각은 4면이 모두 홍살[(紅살) ; 대문이나 문위에 만들어 댄 창살]로만 둘러쌓여 내부가 개방되어 있다. 이 비각은 1964년 본정리의 삼거리 부근에 세웠다가, 1982년 마을 옆 홍익한의 묘소 앞으로 옮겨 다시 건립하였다. 비각은 앞면 2칸, 옆면 1칸 규모로 맞배지붕으로 되어있다. 비각 안에는 4개의 비석[홍익한의 신도비(神道碑)묘비(墓碑), 아들 홍수원의 효자비(孝子碑), 어머니의 열녀비(烈女碑)]이 있으며, 상부에는 1964년 비각을 세울 당시의 기록이 적힌 현판이 걸려있다. 이 비석들은 예전 에 포의사가 훼철(毁撤; 헐어서 치워버림)되면서 방치된 것들로, 일제강점기 말기에 홍익한의 묘를 이장하고 비각을 세우면서 한 곳에 모았다고 한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