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보물

구례 연곡사 동 승탑비 (求禮 鷰谷寺 東 僧塔碑)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서각류 / 금석각류 / 비
수량/면적 1기
지정(등록)일 1963.01.21
소 재 지 전남 구례군 토지면 피아골로 806-16, 연곡사 (내동리) / (지번)전남 구례군 토지면 내동리 산54-1 연곡사
시 대 고려시대
소유자(소유단체) 연곡사 
관리자(관리단체) 연곡사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안내판 설명
개별안내판

구례 연곡사 동승탑비 求禮 鷰谷寺 東僧塔碑 보물 제153호 승탑과 짝을 이루어 세운 비이다. 구례 연곡사 동 승탑비는 동 승탑 앞쪽에 서 있는 비이다. 비석의 몸돌인 비신은 없어지고 받침돌과 머릿돌만 남아 있다. 머릿돌은 구름 속에 용 5마리를 생동감 있게 묘사하고 있으며, 꼭대기에는 불꽃에 휩싸인 보주(寶珠)*를 조각해 놓았다. 머릿돌의 세밀한 조각과 날개를 갖춘 받침돌의 모습이 인상적이다. 받침돌은 뿔이 하나 달린 용 모양의 머리, 날개 달린 거북 모양의 등을 갖춘 상상속의 동물인‘ 연’을 형상화한 것이다. 용의 등 중앙에 비를 끼우도록 마련한 비좌(碑座)는 구름무늬와 연꽃무늬로 장식해 놓았다. 동승탑과 짝을 이루어 만들어진 통일 신라 시대의 비이다. *보주 : 연꽃봉오리 모양의 장식

문화재 설명

통일신라시대에 창건된 연곡사에는 승려의 사리를 모셔놓은 승탑이 3개 있는데, 이 비(碑)는 동승탑 앞쪽에 서 있는 비로, 비몸돌이 없어진 채 받침돌과 머릿돌만이 남아 있다.

받침돌은 네 다리를 사방으로 쭉 뻗고 엎드린 용의 모습을 하고 있으나 사실성이 떨어지며, 잘려진 것을 복구해 놓아 부자연스럽다. 용의 등에는 새 날개 모양의 무늬를 조각해 놓아 새로운 느낌이다. 등 중앙에 비를 끼우도록 마련된 비좌(碑座)에는 구름무늬와 연꽃무늬가 장식되어 있다. 머릿돌은 용무늬를 생략하고 구름무늬만을 새겼으며, 꼭대기에는 불꽃에 휩싸인 보주(寶珠:연꽃봉오리모양의 장식)를 조각해 놓았다.

작고 아담해진 규모와 통념을 벗어난 조각형태를 지닌 고려시대의 비로, 통일신라시대와는 다른 새로운 양식을 보인다.

Three stelae enshrining the sariras of eminent monks are located at Yeongoksa Temple, which was founded during the Unified Silla Period. This east stele, situated in front of the east stupa of the temple, is missing its main stone, but its pedestal and capstone remain intact. The pedestal is shaped like a dragon lying with its four legs stretched in all directions. It is expressed somewhat unrealistically, and although its broken part has been restored, it looks unnatural. Unlike the other stelae, this one features a bird’s wing-like design carved on the back of the dragon. The base stone, which is designed to fix the main stone on the center of the back of the dragon, is engraved with cloud and lotus designs. The capstone is carved with a cloud design, while the top of the stele is carved with a flame-like lotus bud ornament. Erected during the Goryeo Dynasty, this stele is smaller than those of the Unified Silla Period, and departs from the conventional style of the period.

位于创建于统一新罗时代的燕谷寺内,,共有三座供奉僧侣舍利的浮屠,此碑是立于东浮屠前面的一座,碑身石已消失不见,只留存有基石和石首。这尊高丽时代的石碑小巧雅致、雕刻形态不拘成规,展现了不同于统一新罗时代的新颖样式。

統一新羅時代に建立された燕谷寺には、僧侶の舎利を祀っている浮屠が三つある。この碑は東浮屠の前に置かれている碑で、碑身はなく、台石と蓋石だけが残っている。小ぢんまりとした規模と通念を脱した彫刻形態を持つ高麗時代の碑で、統一新羅時代とは違った新しい様式を見せてくれている。

조사연구자료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