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경기도 유형문화재

이상의 영정 (李尙毅影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일반회화 / 인물화 / 초상화
수량/면적 1점
지정(등록)일 2014.05.09
소 재 지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성호로 131 (이동, 성호(이익)기념관)
시 대 조선시대(17세기초)
소유자(소유단체) 안산시 
관리자(관리단체) 안산시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경기도 안산시 문화예술과 031-481-3437

조선 중기의 문신인 이상의(李尙毅, 1560~1624)의 얼굴을 그리기 위해 만든 밑그림인 초본(草本)이다.

이 종이 초본은 이상의가 1613년(광해군 5) 위성공신 3등에 녹훈되었을 때 그린 공신도상의 초본으로 추측된다. 초본의 재질은 17세기의 중엽에 성행했던 죽청지(竹淸紙)이며, 그림의 화법도 17세기 전반기의 초상화에 나타난 형식과 거의 동일하다. 1735년(영조 11)에 윤덕희(尹德熙)가 <이상의 소상(小像)> 한 본을 베껴 그려 《소릉간첩》에 실었는데, 당시 이상의가 이모본(移模本)을 그릴 때 원본으로 삼았던 것이 바로 이 종이 초본이다. 17세기 전반기의 초상화에만 보이는 높이가 낮은 사모와 구름문양의 짤막한 양쪽의 각 또한 같은 모습이다. <이상의 소상>은 엷은 적갈색 필선으로 얼굴의 형태와 주름을 간략히 선묘하였다. 입고 있는 단령은 구름문양을 생략한 채 청록색의 담채를 몇 차례 반복하여 거칠게 칠하였고, 아래쪽으로 내려갈수록 색감이 엷어지도록 변화를 주었다. 단령 안에 입은 옷의 목깃에만 흰 연백(鉛白)을 칠하였는데, 이러한 화법도 1613년에 그린 다른 공신상들의 초본과 거의 일치한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