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경기도 유형문화재

화성 용주사 지장전목조지장보살좌상과 시왕상일괄 (華城 龍珠寺 地藏殿木造地藏菩薩坐像과 十王像一括)

Wooden Seated Ksitigarbha Bodhisattva and Ten Underworld Kings at Jijangjeon Hall of Yongjusa Temple, Hwaseong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불교조각 / 목조 / 불상
수량/면적 1점
지정(등록)일 2009.05.21
소 재 지 경기도 화성시 용주로 136 (송산동, 용주사)
시 대 조선 후기
소유자(소유단체) 용주사 
관리자(관리단체) 용주사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경기도 화성시 문화유산과 031-5189-6526
문화재 설명

용주사 지장전의 이 불상들은 원래 용주사 소속이었던 화성시 동탄면의 만의사 지장전에 모셔져 있었는데 1894년 지장전이 허물어지자 용주사로 옮겨 왔다고 한다. 조선 후기의 작품으로, 만든 때는 1669년 또는 1791년의 두 가지 설이 있다. 현재 지장삼존상과 시왕상 등 모두 31구가 용주사 지장전에 모셔져 있고 동자상 10구는 용주사 효행박물관에 보관되어 있다. 특히 시왕상은 높이가 175cm에 이르는 대형인 점이 눈에 띈다.

용주사 지장전 정면에는 지장보살 좌상을 중심으로 그 좌우에 각각 5분씩, 모두 열 분의 시왕상이 함께 모셔져 있다. 문 입구 양 옆에는 주먹 진 한 손을 높이 들고 다른 손에는 육모방망이와 칼을 든 채 눈을 부릅뜬 금강역사상이 이들을 지킨다. 지장보살은 민머리에 지팡이를 손에 쥔 모습이다. 그 좌우에 젊은 스님 모습의 도명존자(道明尊者)와 귀신의 왕이라는 무독귀왕(無毒鬼王)이 보좌한다. 열 분의 시왕은 옷깃에 화려한 꽃무늬가 장식된 문관 복장에 모자를 쓴 모습으로 의자에 단정히 앉아 있는데, 책이 얹혀 있는 모자를 쓴 상이 다섯 번째 시왕인 염라대왕이다. 시왕의 판결을 돕는 판관(判官)은 벼슬아치들의 사모관대 복장을 하였고, 죽음의 전령사인 사자(使者), 곧 저승사자는 머리에 과거급제자의 모자인 복두(幞頭)를 쓰고 가죽신을 신었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