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유네스코 등재유산 소개

  • 인쇄

보물 제208호

청도 운문사 동호 (淸道 雲門寺 銅壺)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불교공예 / 기타
수량/면적 1개
지정(등록)일 1963.01.21
소 재 지 경상북도 청도군
시 대 고려 문종 21년(1067) 이전
소유자(소유단체) 운*** 
관리자(관리단체) 운***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이 항아리는 전체가 검은 색조를 띠고 있으며 정확한 용도는 알 수 없으나, 감로준(甘露樽)이라는 이름이 전하고 있는 점으로 보아 사찰의 불교 용기였다고 추측된다.

높이 55㎝, 구경의 지름 19.5㎝, 몸지름 31㎝로 뚜껑 모서리 부분은 둥글게 표현하였고 위로 6장의 연꽃잎과 十자형으로 된 불꽃 모양의 화려한 손잡이가 위로 돌출되어 달려있다.

어깨는 넓고 밑에 굽이 달린 항아리로 몸체의 좌우에는 손잡이 구실을 하는 굵은 고리가 달려 있다. 높이 33.5cm의 몸체 위로 납작한 뚜껑이 덮히고 중간에 특이한 뉴(鈕)가 장식된 점이 주목된다. 특히 뚜껑 손잡이의 불꽃 모양은 통일 신라 말에서 고려 시대에 걸쳐 만든, 스님의 사리를 모시는 부도의 머리장식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것과 유사하여 어떠한 연관성이 짐작된다.

몸체의 어깨 부분에 제작시기와 관련된 글이 위로 새겨져 있는데, 고려 문종 21년(1067)에 수리하였다고 기록을 통해 제작연대는 이보다 앞선 신라 말이나 고려 초 경으로 추정된다.

조사연구자료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