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광주광역시 문화재자료

유촌동석조여래좌상 (楡村洞石造如來坐像)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불교조각 / 석조 / 불상
수량/면적 1구
지정(등록)일 1996.03.19
소 재 지 광주 서구 유촌동 497번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유촌동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광주광역시 서구 문화체육과 062-360-7030
문화재 설명

광주광역시 서구 유촌동에 있는 불상으로 원래 쌍촌동 운천사에 있던 것으로 1939년 지금의 위치로 옮겨 왔다.

전하는 이야기에 의하면 당시 극락면이었던 유촌동은 사람의 왕래가 많고 주민들도 많이 살았는데 마땅히 소원을 빌 만한 대상이 없어 운천사에 있던 불상을 지금의 위치로 옮겼다고 한다.

부처님의 코를 먹으면 아들을 낳는다는 소문이 퍼져 주민 뿐만 아니라 지나가는 행인들까지 코를 깎아가는 바람에 현재 얼굴 윤곽이 명확하지 않다. 머리 뒤쪽에 일부 남아있는 무늬, 상투 모양의 머리묶음, 엄지와 검지를 가볍게 쥐고 있는 오른손의 모습 등은 뚜렷하게 남아 있다.

신체는 당당한 어깨에 비해 팔이 짧고 허리가 가늘어 움츠려진 듯한 인상을 준다. 무릎은 지나치게 과장되게 표현되었으며, 다리와 대칭을 이루고 있는 양쪽 발바닥, 옷자락은 특이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러한 신체 모습은 고려시대 양식을 계승하고 있는 조선 전기 불상의 특징으로 불교 조각 분야에서 귀중한 자료로 평가되고 있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