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경상남도 문화재자료 제46호

쌍계사적묵당 (雙溪寺寂默堂)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당우
수량/면적 1동
지정(등록)일 1983.07.20
소 재 지 경남 하동군 화개면 운수리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쌍계사

쌍계사는 지리산 남쪽 기슭에 있는 절로 통일신라 성덕왕 23년(723) 의상대사의 제자인 삼법이 세운 절이다. 처음에는 옥천사라 하였다가 통일신라 정강왕 때 쌍계사로 이름을 바꾸었다.

적묵당은 불도를 닦는 스님 중 처음 배우는 자가 수행하던 곳으로, 통일신라시대 문성왕 2년(840)에 진감선사가 세웠다. 조선 인조 19년(1641)에는 벽암선사가 넓혀 짓고 1978년에는 고산 스님이 고쳐 지었다.

쌍계사는 지리산 남쪽 기슭에 있는 절로 통일신라 성덕왕 23년(723) 의상대사의 제자인 삼법이 세운 절이다. 처음에는 옥천사라 하였다가 통일신라 정강왕 때 쌍계사로 이름을 바꾸었다.

적묵당은 불도를 닦는 스님 중 처음 배우는 자가 수행하던 곳으로, 통일신라시대 문성왕 2년(840)에 진감선사가 세웠다. 조선 인조 19년(1641)에는 벽암선사가 넓혀 짓고 1978년에는 고산 스님이 고쳐 지었다.

내레이션

  • 한국어

조사연구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