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인천광역시 기념물 제60호

의령남씨 종중 묘역 (宜寧南氏 宗中 墓域)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무덤 / 무덤 / 봉토묘
수량/면적 1,058㎡
지정(등록)일 2010.04.27
소 재 지 인천광역시 서구 원당동 산 82-1
시 대 1660년대
소유자(소유단체) 남*** 
관리자(관리단체) 인***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인천광역시 서구 문화관광체육과 032-560-4343

의령 남씨 부정공파 두장 공 계 문중 묘역에 있는 남정화의 묘, 남정의 묘, 남두장의 묘 등 3기의 묘는 묘표, 묘갈, 상석, 향로석, 문인석, 망주석 등 조선 후기의 석물이 잘 보존되어 있어 조선 시대 사대부 묘역으로 원형이 잘 유지되고 있다.

- 남정화(南挺華) 묘의 석물은 1679년에 건립된 것으로 묘갈문은 김석주(金錫?)가 짓고 이정영(李正英)이 글씨를 썼다. 망주 석은 한 쌍으로 밑면이 팔각형 기둥이고 맨 꼭대기의 공 모양은 끝이 뾰족한 연꽃 봉오리 형태이며 가장자리는 구슬 모양의 무늬를 둘렀다.

- 남정(南瀞) 묘의 석물은 1674년에 건립된 것으로 묘표는 김수항(金壽恒)이 글을 짓고 심익현(沈益顯)이 글씨를 썼다. 묘표는 꽃으로 만든 모자를 쓴 것과 같은 형으로 머릿돌은 반원형으로 반쯤 가려진 해를 중심으로 구름무늬를 조각했고 사각 형태의 향로석은 문양을 넣었다. 상석을 받치는 속돌에도 문고리 형태의 문양이 있다. 문인석은 조례에 참석한 관원의 복장 형이고 망주 석은 한 쌍으로 밑면이 팔각 형 기둥이고 맨 꼭대기의 공 모양은 끝이 뾰족한 연꽃 봉오리 형태이며 가장 자리는 구슬 모양의 무늬를 들렀다. 석조 미술품으로 예술적 조각 솜씨를 잘 나타내었다.

- 남두장(南斗長) 묘의 석물은 1701년 건립 된 것으로 묘갈은 남구만(南九萬)이 글을 짓고 글씨도 썼다. 묘갈은 네 귀에 추녀를 달아 지은 집의 지붕 형으로 지붕 석은 완만한 곡선을 이루고 있다. 네모 형의 받침돌은 문양을 넣지 않았다. 문인석은 조례에 참석한 관원의 복장 형으로 묘역 내 타 문인석에 비하여 약간 작은 편이나 아담하면서도 우수한 조각 솜씨를 보인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