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민속문화재 제289호

대전 동춘당 종택 (大田 同春堂 宗宅)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주거생활 / 주거건축 / 가옥
수량/면적 건물 4동(477.9㎡), 토지 7,676㎡(2필지)
지정(등록)일 2016.08.26
소 재 지 대전광역시 대덕구 동춘당로 80 (송촌동, 대전 동춘당 종택)
소유자(소유단체) 은진송씨동춘당문정공파종중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대전 동춘당 종택은 조선 후기 기호학파의 대표적인 학자인 동춘당 송준길(宋浚吉, 1606~1672)의 5대조 송요년(宋遙年, 1429~1499)이 15세기 후반 건립하였다고 전해지며, 이후 몇차례 이전을 하여 현재는 1835년 보수할 때의 모습으로 남아 있다.

이 고택은 임진왜란 이전 충청지역 살림집의 흔적을 유추해볼 수 있는 희소성이 있고, 상량문 등의 기록과 유적 등을 통해 변천과정을 명확히 알 수 있는 훌륭한 문화재이다. 안채는 충청지역에서는 드문 ‘ㄷ’자형 평면을 이루며, 6칸규모의 대청마루와 세로로 긴 안마당 구성은 이 지역 상류주택의 특성을 나타내며, 사랑채는 일자형으로 규모가 크고 큰사랑방과 작은사랑방이 별도의 마루를 갖고, 내외담을 통해 안채와의 절묘한 배치를 볼 수 있다.

또한 동춘당 송준길의 불천위와 기타 제례가 그대로 전승되고 있고, 문중에서 소장하고 있는 방대한 고문서 등은 조선 중기부터 근대에 이르기까지 집안의 생활사와 지역 향촌사회의 변화를 볼 수 있는 귀한 자료이다.

※ 위 문화재는 일반적으로 관람이 가능하나, 소유주 등의 개인적 사정으로 관람이 제한될 수도 있습니다.

The Head House of Dongchundang, Daejeon is estimated to have been established in the late fifteenth century by Song Yo-nyeon (1429-1499). After various removal and reconstruction works, the house finally acquired its appearance in 1835. The house is a rare historical material as it contains elements of the style of homes built in Chungcheong Province before the Japanese Invasion of Korea in 1592. According to the construction record and the remains of the sangnyangmun (the message on the ridge beam written for the framework-raising ceremony), the changes made to the house can be precisely identified. ㅇThe house displays the characteristic features of local upper-class houses, consisting of an ㄷ-shaped anchae (women’s quarters) of a kind rarely seen in Chungcheong Province, a daecheong (main hall) measuring six kan (a unit of measurement referring to the distance between two columns), two wing sections, and a long courtyard. In addition, the structure of the house forms the harmony of each building: a straight line type of large sarangchae (men’s quarters) consisting of a large sarangbang (guest room) and a smaller one, each of which has an individual wooden-floored room, and a naeoedam (screening wall) built to prevent the occupants from viewing the anchae.

대전 동춘당 종택은 조선 후기 기호학파의 대표적인 학자인 동춘당 송준길(宋浚吉, 1606~1672)의 5대조 송요년(宋遙年, 1429~1499)이 15세기 후반 건립하였다고 전해지며, 이후 몇차례 이전을 하여 현재는 1835년 보수할 때의 모습으로 남아 있다.

이 고택은 임진왜란 이전 충청지역 살림집의 흔적을 유추해볼 수 있는 희소성이 있고, 상량문 등의 기록과 유적 등을 통해 변천과정을 명확히 알 수 있는 훌륭한 문화재이다. 안채는 충청지역에서는 드문 ‘ㄷ’자형 평면을 이루며, 6칸규모의 대청마루와 세로로 긴 안마당 구성은 이 지역 상류주택의 특성을 나타내며, 사랑채는 일자형으로 규모가 크고 큰사랑방과 작은사랑방이 별도의 마루를 갖고, 내외담을 통해 안채와의 절묘한 배치를 볼 수 있다.

또한 동춘당 송준길의 불천위와 기타 제례가 그대로 전승되고 있고, 문중에서 소장하고 있는 방대한 고문서 등은 조선 중기부터 근대에 이르기까지 집안의 생활사와 지역 향촌사회의 변화를 볼 수 있는 귀한 자료이다.

※ 위 문화재는 일반적으로 관람이 가능하나, 소유주 등의 개인적 사정으로 관람이 제한될 수도 있습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