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사적 제483호

나주목 관아와 향교 (羅州牧 官衙와 鄕校)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수량/면적 73,799㎡
지정(등록)일 2007.07.31
소 재 지 전남 나주시 금계동 일원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나주시
문화재 담당부서 : 보존정책과- 상세문의

나주는 삼국시대 때부터 농업이 발달한 지역으로, 농업이 산업의 근간을 이루던 전근대 사회 동안 풍요를 누리던 지역이었고, 고려왕조부터 조선왕조까지 약 1,000년 동안 목(牧)으로서의 지위를 유지한 전라도의 대표적 큰 읍치이었으며, 현존하는 관아 건물과 향교 건물들이 그에 상당한 권위를 보여주고 있어 상당한 가치가 있다.

나주 관아는 신증동국여지승람, 금성읍지, 여지도, 나주목지도를 비롯한 고지도 등에서 위치와 건물 구성을 비교적 자세히 알 수 있으며. 객사 등의 발굴 성과와 옛 사료들을 토대로 조선시대 지방통치 중심지의 구조를 파악하고자 할 때, 현존하는 관아 건물이 좌표축의 구실을 하는 중요한 가치가 있다.

나주 향교는 평지에 들어선 전묘후학의 배치형태를 띠고 있는 전형적인 예이며, 특히 보물 제394호로 지정되어 있는 대성전은 그 규모가 대단히 웅장할 뿐 아니라 양식, 격식이 뛰어나 조선후기 향교건축을 대표할 수 있어 건축학적 가치가 크다. 또한 나주향교는 조선시대 교육시설의 규모를 따지면 성균관 다음이라고까지 지칭될 정도로 규모가 클 뿐 아니라 교육과 제사의 고유기능을 간직하고 있어 중요한 가치를 지니고 있다.

Agriculture was highly developed in the Naju area from the Three Kingdoms Period (1st century BC- AD 7th century), contributing to the region's affluence throughout the pre-modern times. From the Goryeo (918-1392) to the Joseon (1392-1910) Periods, Naju was the administrative seat of Jeolla-do Province and Naju-mok at the time. The existing Joseon government offices and local Confucian school attest to the remarkable influence of the region over a millennium. The location and layout of the Naju-mok government offices are described in detail in several ancient books and documents, including Sinjeung dongguk yeoji seungnam (New Augmented Survey of the Geography of Korea), Geumseong eupji (Annals of Naju), Yeojido (Detailed Map), and Map of Naju-mok. Among its various structures, the main office building survives, serving as the coordinate axis for archaeological excavators surveying the local government compound. The local Confucian school of Naju has an impressive main shrine dedicated to Confucian sages standing in front of a lecture hall. The layout is typical of the Joseon Confucian schools built on flat land. The Daeseongjeon Shrine of this school, designated as Treasure No. 394, stands out in terms of both scale and style. Its prominent architectural value aside, the Naju Confucian school was second only to the Seonggyungwan National Academy in all of Joseon in terms of its importance as a public education institution and a venue for rites to Confucius and eminent scholars of Korea and China of the past ages.

罗州从三国时代起农业就非常发达,在以农业为主的近现代社会,这里生活较为富饶,在从高丽王朝至朝鲜王朝的约一千年期间一直维持了牧的地位,是全罗道具有代表性的大邑治,现存的官衙建筑与乡校建筑还保存了当年的雄姿显示其威势,具有很高的价值。罗州乡校是具有建于平地的前庙后学布局形态的典型例子,尤其是宝物第394号大成殿不仅规模雄壮,其样式与风格也极为出色,可代表朝鲜后期的乡校建筑,具有很高的建筑学价值。此外,罗州乡校教育设施规模极大,仅次于成均馆。乡校保留着教育与祭祀的固有功能,具有很高的价值。

羅州は三国時代の時から農業が盛んな地域で、農業が産業の根幹をなした前近代時代には非常に豊かな地域であった。また、高麗王朝から朝鮮王朝まで約1,000年の間は牧としての地位を維持した全羅道を代表する大きな邑治で、現存する官庁の建物と郷校の建物がそれに相当する権威を示しているため非常に大きな価値を持っている。羅州郷校は平地に建てられた前墓後学の配置構成をしている典型的な例で、特に宝物第394号に指定されている大成殿はその規模が非常に雄壮であるだけでなく、様式と格式が優れているため、朝鮮後期の郷校建築を代表し、大きな建築学的価値を持っている。また、羅州郷校は朝鮮時代の教育施設の規模からいえば、成均館の次であるとまで言われるほど規模が大きく、教育と祭祀の固有機能を持っており、重要な価値がある。

나주는 삼국시대 때부터 농업이 발달한 지역으로, 농업이 산업의 근간을 이루던 전근대 사회 동안 풍요를 누리던 지역이었고, 고려왕조부터 조선왕조까지 약 1,000년 동안 목(牧)으로서의 지위를 유지한 전라도의 대표적 큰 읍치이었으며, 현존하는 관아 건물과 향교 건물들이 그에 상당한 권위를 보여주고 있어 상당한 가치가 있다.

나주 관아는 신증동국여지승람, 금성읍지, 여지도, 나주목지도를 비롯한 고지도 등에서 위치와 건물 구성을 비교적 자세히 알 수 있으며. 객사 등의 발굴 성과와 옛 사료들을 토대로 조선시대 지방통치 중심지의 구조를 파악하고자 할 때, 현존하는 관아 건물이 좌표축의 구실을 하는 중요한 가치가 있다.

나주 향교는 평지에 들어선 전묘후학의 배치형태를 띠고 있는 전형적인 예이며, 특히 보물 제394호로 지정되어 있는 대성전은 그 규모가 대단히 웅장할 뿐 아니라 양식, 격식이 뛰어나 조선후기 향교건축을 대표할 수 있어 건축학적 가치가 크다. 또한 나주향교는 조선시대 교육시설의 규모를 따지면 성균관 다음이라고까지 지칭될 정도로 규모가 클 뿐 아니라 교육과 제사의 고유기능을 간직하고 있어 중요한 가치를 지니고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