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사적 제247호

서울 남현동 요지 (서울 南峴洞 窯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산업생산 / 요업 / 토기가마
수량/면적 1,998㎡
지정(등록)일 1976.04.10
소 재 지 서울 관악구 남현3길 60 (남현동)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관악구 
문화재 담당부서 : 보존정책과- 상세문의

서울 남현동 요지는 1973년 4월 많은 양의 토기편이 불에 탄 흙이나 재 등과 섞여 발견되었다. 또한 토기편에는 격자문이 주로 그려져 있어 당시 서울 지역의 유일한 백제시대 요지로 그 중요성을 인정받아 1976년 4월 10일 사적 제247호로 지정되었다.

그러나, 2006년 10월 서울대학교 박물관의 시굴조사 결과에 따르면 통일신라시대(9세기)의 요지와 관련된 폐기장 유적으로 밝혀진 바 있으며, 동 유구도 서울 지역에서는 희귀하여 보존 가치가 높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한편, 본 유적 주변의 구릉에 통일신라시대의 요지가 있을 가능성이 있다는 의견이 제기되기도 하였다.




※(사당동백제요지 → 서울 남현동 요지)으로 명칭변경 되었습니다. (2011.07.28 고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