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29호

합천 월광사지 동ㆍ서 삼층석탑 (陜川 月光寺址 東ㆍ西 三層石塔)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탑
수량/면적 2기
지정(등록)일 1963.01.21
소 재 지 경남 합천군 야로면 월광리 369-1, 365-1
시 대 통일신라
소유자(소유단체) 국유 
관리자(관리단체) 합천군 
문화재 담당부서 : 유형문화재과- 상세문의

월광사터에 동서로 세워진 쌍탑으로, 모두 2층 기단(基壇)위에 3층 탑신(塔身)을 올린 일반적인 모습이다.

기단은 아래·위층 모두 각 면의 모서리와 가운데에 기둥모양의 조각을 두었다. 탑신의 각 몸돌에도 모서리마다 기둥조각을 두었으며, 지붕돌은 밑면의 받침이 5단씩이다.

전체적으로 볼 때 두 탑이 거의 비슷하지만, 동탑은 전체의 규모에 비해 기단부의 구성에서 다소 많은 돌을 사용하였고, 서탑은 쓰러져 부서진 것을 최근에 세워 파손된 흔적이 보인다. 또한 기단 각 면의 가운데에도 기둥모양을 본떠 새겨놓았는데 서탑은 2개이고, 동탑은 1개이다.

통일신라의 탑이긴 하나, 서로 모습이 비슷하면서도 각 부분의 구성방법이나 양식이 약간 다른 점을 보이고 있어, 만들어진 연대가 조금 차이가 나고 있음을 추측하게 한다.

Standing as twin pagodas in the east and west at the site of Wolgwangsa Temple, they consist of the two-story stylobate and the three-story main body that assumes the usual form at the time. Pole patterns are carved on all sides of the corners and the center for both stories of the stylobate. Each core stone of the main body also has a pole pattern carved on each corner. The roof stone has a five-tier cornice. In general, they have a similar form, but the eastern pagoda has lots of stones used in the composition of the stylobate compared with the whole size. On the other hand, the western pagoda has traces of damage, which prompted its restoration. At each facet of the stylobates are two pole patterns in the western pagoda and one pole pattern in the eastern pagoda. Both pagodas, which were built during the Unified Silla Period, are similar in general form but a bit different in terms of the composition and style, implying that they might be different in terms of the construction year.

是建造于月光寺址东西相对而立的双塔,是在两层基坛上面建造三层塔身的普遍形式。整体来看两尊塔基本相似,但与整体规模相比,东塔的基坛部分使用了较多石块,西塔原已倒塌损坏,近期重修立但仍能看出破损的痕迹。基坛各面中间摹刻了石柱纹样,西塔有两根,东塔有一根统一。统一新罗时代的这尊双塔大致相似,各部分的构成手法和样式略有不同,由此推测其建造年代也略有差异。

月光寺にの東と西側に建てられた双塔で、両塔とも二段の基壇の上に三重の塔身をのせた一般的な塔である。この双塔は全体的に似ているが、東側の塔は全体の規模に比べて基壇部の構成に割合多くの石を使用しており、西側の塔は損壊していたのを最近になって建て直した痕跡がある。また、基壇各面の中央にも柱の模様が刻まれているが、西側の塔は柱の模様が2本で、東側の塔は一本である。同じ統一新羅時代の塔で、両塔の形が似ているとしても、各部分の構成方法や様式が若干違っている点があるため、建てられた年代に多少の差があることが推測できる。

월광사터에 동서로 세워진 쌍탑으로, 모두 2층 기단(基壇)위에 3층 탑신(塔身)을 올린 일반적인 모습이다.

기단은 아래·위층 모두 각 면의 모서리와 가운데에 기둥모양의 조각을 두었다. 탑신의 각 몸돌에도 모서리마다 기둥조각을 두었으며, 지붕돌은 밑면의 받침이 5단씩이다.

전체적으로 볼 때 두 탑이 거의 비슷하지만, 동탑은 전체의 규모에 비해 기단부의 구성에서 다소 많은 돌을 사용하였고, 서탑은 쓰러져 부서진 것을 최근에 세워 파손된 흔적이 보인다. 또한 기단 각 면의 가운데에도 기둥모양을 본떠 새겨놓았는데 서탑은 2개이고, 동탑은 1개이다.

통일신라의 탑이긴 하나, 서로 모습이 비슷하면서도 각 부분의 구성방법이나 양식이 약간 다른 점을 보이고 있어, 만들어진 연대가 조금 차이가 나고 있음을 추측하게 한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

조사연구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