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보물 제1461호

부산 범어사 조계문 (釜山 梵魚寺 曹溪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문
수량/면적 1동
지정(등록)일 2006.02.07
소 재 지 부산 금정구 범어사로 250 (청룡동)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범어사
관리자(관리단체) 범어사

경상남도 3대 절 중 하나로 유명한 범어사는『삼국유사』의 기록에 따르면 의상대사가 통일신라 문무왕 18년(678)에 처음으로 지었다고 한다.

또한 옛날 일본인이 침입했을 때에는 이곳의 승려들이 전쟁에 직접 참여하여 함께 싸우기도 했던 곳 가운데 하나로도 알려져 있다.

이 건물을 세운 시기를 알 수는 없으나 조선 광해군 6년(1614)에 묘전화상이 절내 여러 건물을 고쳐 지을 때 함께 세운 것으로 추측한다.

정조 5년(1781)에 백암선사가 현재의 건물로 보수했다. 앞면 3칸 규모이며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사람 인(人)자 모양을 한 맞배지붕으로 꾸몄다.

지붕 처마를 받치기 위해 장식한 공포는 기둥 위와 기둥 사이에도 있는 다포 양식이다.

기둥은 높은 돌 위에 짧은 기둥을 세운 것이 특이하며 모든 나무재료들은 단청을 하였다. 부산 범어사 조계문은 모든 법이 하나로 통한다는 법리를 담고 있어 삼해탈문이라고도 부른다.

부산 범어사 조계문은 사찰의 일주문이 가지는 기능적인 건물로서의 가치와 함께 모든 구성 부재들의 적절한 배치와 결구를 통한 구조적인 합리성 등이 시각적으로 안정된 조형 및 의장성을 돋보이게 한다. 한국전통 건축의 구조미를 잘 표현하여 우리나라 일주문 중에서 걸작품으로 평가할 수 있다.

The exact construction date of Jogyemun Gate of Beomeosa Temple is unknown, but it is presumed to have been built in 1614 (the 6th year of the reign of King Gwanghaegun of the Joseon Dynasty) when Buddhist monk Myojeon in charge of the temple initiated the repair and restoration of several halls at the temple. Beomeosa Temple itself is one of the three major temples located in Gyeongsangnam-do. According to the Samguk yusa (Memorabilia of the Three Kingdoms), the temple was founded by Buddhist monk Uisang in 678 (the 18th year of the reign of King Munmu of the Unified Silla Dynasty). It is said that the Buddhist monks of Beomeosa Temple fought in the Japanese Invasion of Korea in 1592. Jogyemun Gate was repaired in 1781 (the 5th year of the reign of King Jeongjo) by Master Baegam. The gate measures three kan (a unit of measurement referring to the distance between two columns) at the front, and has a gabled roof resembling the Chinese character 人 when viewed from the side. The eaves of the roof are supported by a system of brackets placed on and between the pillars in the dapo (multi-bracket system) style. The gate’s distinctive features include the short wooden pillars placed on top of the tall, large foundation stones. All the wooden surfaces of the gate are painted in a variety of colors and designs. Jogyemun Gate represents the Buddhist principle that all the laws of the world lead to one path, and is therefore called the “gate to the three ways of nirvana.” Situated at the entrance to the temple, the gate serves as the Iljumun Gate of temples, being the first gate through which one must pass to enter the temple. The structural balance of the gate’s individual parts and components lends overall stability to its form and is aesthetically pleasing at the same time. The gate is both a masterpiece of the Iljumun type of gate and an exemplar of the structural beauty of traditional Korean architecture.

梵鱼寺是庆尚南道三大名寺之一。据《三国遗事》记录,统一新罗文武王18年(678年)由义湘大师创建。梵鱼寺曹溪门是具有寺院一柱门功能的建筑物具有价值,所有各部材料布局适度,结构构成合理,突显、视觉上的稳定性造型和装潢特点。充分展现了韩国传统建筑的结构美,堪称我国一柱门中的杰作。

慶尚南道の三大寺の一つとして有名な梵魚寺は、『三国遺史』の記録によると、義湘大師が文武王18年(678)に初めて建てたと言う。梵魚寺曹渓門は、寺院の一柱門が持つ機能的な建物として価値を持つ。さらに、すべての構成部材の適切な配置と、組み立てを通じた構造的合理性などが、視覚的に安定した造形及び意匠性を目立たせている。韓国伝統建築の構造美をうまく表現し、韓国一柱門の中で傑作品として評価されている。

경상남도 3대 절 중 하나로 유명한 범어사는『삼국유사』의 기록에 따르면 의상대사가 통일신라 문무왕 18년(678)에 처음으로 지었다고 한다.

또한 옛날 일본인이 침입했을 때에는 이곳의 승려들이 전쟁에 직접 참여하여 함께 싸우기도 했던 곳 가운데 하나로도 알려져 있다.

이 건물을 세운 시기를 알 수는 없으나 조선 광해군 6년(1614)에 묘전화상이 절내 여러 건물을 고쳐 지을 때 함께 세운 것으로 추측한다.

정조 5년(1781)에 백암선사가 현재의 건물로 보수했다. 앞면 3칸 규모이며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사람 인(人)자 모양을 한 맞배지붕으로 꾸몄다.

지붕 처마를 받치기 위해 장식한 공포는 기둥 위와 기둥 사이에도 있는 다포 양식이다.

기둥은 높은 돌 위에 짧은 기둥을 세운 것이 특이하며 모든 나무재료들은 단청을 하였다. 부산 범어사 조계문은 모든 법이 하나로 통한다는 법리를 담고 있어 삼해탈문이라고도 부른다.

부산 범어사 조계문은 사찰의 일주문이 가지는 기능적인 건물로서의 가치와 함께 모든 구성 부재들의 적절한 배치와 결구를 통한 구조적인 합리성 등이 시각적으로 안정된 조형 및 의장성을 돋보이게 한다. 한국전통 건축의 구조미를 잘 표현하여 우리나라 일주문 중에서 걸작품으로 평가할 수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

도면

더보기

조사연구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