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등록문화재 제587호

개성 복식부기 장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동산
수량/면적 1식(14책)
지정(등록)일 2014.02.26
소 재 지 경기도 고양시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박***
관리자(관리단체) 박***

개성 복식부기 장부는 개성지역에서 활동했던 박재도(朴在大) 상인 집안의 회계장부 14책과 다수의 문서 일괄로 1887년에서 1912년까지 25년 동안의 대략 30만 건의 거래 내역이 1,298쪽의 분량에 기재되어 있다.

주요장부인 일기장, 장책, 주회계와 보조장부인 각처전답문기등록(各處田畓文記謄錄), 각인물출입기일(各人物出入記一), 각인회계책(各人會計冊), 외상초(外上抄), 그 외의 어음, 편지, 증서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분개장, 총계장원장, 대차대조표, 손익계산서, 이익잉여금처분배분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을 복식부기 방식으로 작성하여 대차균형의 원리와 원가회계, 그리고 투자자와 경영인과의 이익배분계약관계를 확인시켜 주는 유물로 회계사적, 사료적 가치가 높다.

This collection of double-entry account books, kept by the family of a merchant named Bak Jae-do, whose business was based in Gaeseong (now in North Korea), consists of fourteen ledgers and various other related documents. The account books are regarded as valuable historical materials on the development of accounting in Korea as they contain the details of an entire double-entry accounting system — journals, general ledgers, main and auxiliary books, etc. — and constitute a valuable source of information about the principles of accounting and profit sharing between investors and managers.

「開城複式簿記帳簿」は、開城地域において活躍した商人、朴在大(パク・ジェド)の家に伝わる会計帳簿14冊と多数の文書一括であり、1887年から1912年までの25年間、おおよそ30万件の取引内容が、1,298ページにわたり記載されている。 主な帳簿である日記帳、出納簿、主な帳簿と補助帳簿である「各処田畓文記謄録」、「各人物出入記一」、各人会計冊、外上抄、その他の手形、手紙、証書などによって構成されている。 分介帳(日記帳に記入した内容を元帳に写す前に、貸し方と借り方に分けて詳しく記入する会計帳簿)、総勘定元帳、貸借対照表、損益計算書、 投資者に対する利益配当の内容に至るまで、全過程を複式簿記の方法により作成し、大差均衡の原理と原価管理会計、そして投資家と経営者との利益分配の関係を確認することのできる遺物であるため、会計史および資料としての価値を有している。

「開城複式簿記帳簿」は、開城地域において活躍した商人、朴在大(パク・ジェド)の家に伝わる会計帳簿14冊と多数の文書一括であり、1887年から1912年までの25年間、おおよそ30万件の取引内容が、1,298ページにわたり記載されている。 主な帳簿である日記帳、出納簿、主な帳簿と補助帳簿である「各処田畓文記謄録」、「各人物出入記一」、各人会計冊、外上抄、その他の手形、手紙、証書などによって構成されている。 分介帳(日記帳に記入した内容を元帳に写す前に、貸し方と借り方に分けて詳しく記入する会計帳簿)、総勘定元帳、貸借対照表、損益計算書、 投資者に対する利益配当の内容に至るまで、全過程を複式簿記の方法により作成し、大差均衡の原理と原価管理会計、そして投資家と経営者との利益分配の関係を確認することのできる遺物であるため、会計史および資料としての価値を有している。

개성 복식부기 장부는 개성지역에서 활동했던 박재도(朴在大) 상인 집안의 회계장부 14책과 다수의 문서 일괄로 1887년에서 1912년까지 25년 동안의 대략 30만 건의 거래 내역이 1,298쪽의 분량에 기재되어 있다.

주요장부인 일기장, 장책, 주회계와 보조장부인 각처전답문기등록(各處田畓文記謄錄), 각인물출입기일(各人物出入記一), 각인회계책(各人會計冊), 외상초(外上抄), 그 외의 어음, 편지, 증서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분개장, 총계장원장, 대차대조표, 손익계산서, 이익잉여금처분배분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을 복식부기 방식으로 작성하여 대차균형의 원리와 원가회계, 그리고 투자자와 경영인과의 이익배분계약관계를 확인시켜 주는 유물로 회계사적, 사료적 가치가 높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