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등록문화재 제500호

연덕춘(延德春) 골프채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동산
수량/면적 1식(4점)
지정(등록)일 2012.08.13
소 재 지 충청남도 천안시
시 대 일제강점기
소유자(소유단체) 독***
관리자(관리단체)  

연덕춘(延德春, 1916~2004)은 한국인 최초의 프로골퍼로서, 1941년 일본오픈골프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하고, 1963년 ‘프로골프회’를 결성하는 등 골프발전에 기여한 인물이다.

연덕춘이 독립기념관에 직접 기증한 이 골프채는 영국의 ‘Jack White’가 나무와 금속, 가죽으로 만든 것으로, 롱아이언, 숏아이언, 퍼터, 드라이버로 구성되어 있다.

우리나라 최초의 프로골퍼이자 골프발전에 큰 역할을 한 연덕춘의 유물로 골프 클럽의 변천사를 확인할 수 있는 유물이다.

Yeon Deok-chun (1916-2004) was Korea’s first professional golfer. He won the Japan Open Golf Championship in 1941 and founded the Professional Golfers’ Association of Korea in 1963. He played a pivotal role in the history of golf in Korea. He donated his golf clubs, including a long iron, short iron, putter, and driver, to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The golf clubs were made of wood, metal, and leather by Jack White in the United Kingdom.

연덕춘(延德春, 1916~2004)은 한국인 최초의 프로골퍼로서, 1941년 일본오픈골프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하고, 1963년 ‘프로골프회’를 결성하는 등 골프발전에 기여한 인물이다.

연덕춘이 독립기념관에 직접 기증한 이 골프채는 영국의 ‘Jack White’가 나무와 금속, 가죽으로 만든 것으로, 롱아이언, 숏아이언, 퍼터, 드라이버로 구성되어 있다.

우리나라 최초의 프로골퍼이자 골프발전에 큰 역할을 한 연덕춘의 유물로 골프 클럽의 변천사를 확인할 수 있는 유물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