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458호

진관사 소장 태극기 및 독립신문류 (津寬寺 所藏 太極旗 및 獨立新聞類)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동산
수량/면적 6종 21점
지정(등록)일 2010.02.25
소 재 지 서울특별시 은평구
소유자(소유단체) 진*** 
관리자(관리단체) 진***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2009년 5월에 서울시 은평구 소재 진관사(津寬寺) 칠성각(七星閣) 해체 보수과정에서 내부 불단과 벽체사이에 있던 태극기와 독립신문류 등 6종 21점의 유물이 발견되었다. 신문류의 발행일자가 1919년 6월~12월 사이에 분포하는 것으로 보아 동 자료는 1919년 3.1운동을 기점으로 진관사에서 활동하던 스님이 독립운동에 가담하며 확보한 자료로 추정된다.

이렇게 귀중한 독립운동과 관련된 자료가 같은 장소에서 일괄적으로 발견되었다는데 그 의미가 클 뿐만 아니라, 1919년 3.1운동 이후 6월에서 12월까지 중국과 국내에서의 항일독립운동 연구를 보완할 수 있는 중요한 자료로서의 가치가 크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