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435호

무장하 케이블 접속장치 (無裝荷 케이블 接續裝置)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동산 / 동산
수량/면적 1점
지정(등록)일 2009.04.22
소 재 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시 대 1936년
소유자(소유단체) 주*** 
관리자(관리단체) 주***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1936년 일본전기주식회사(日本電氣株式會社, NEC)에서 제작된 무장하 케이블의 접속장치 및 함체의 일부로, 포설된 무장하 케이블의 접속점을 보호하기 위한 장치이다. 1930년대 이후 장기간 사용하였던 특이한 형태의 장거리 통신시설로 우리나라 전기통신산업이 중계지적인 입장에서 경영되었음을 보여주는 기술적·사료적 가치가 큰 유물이다.

The cable was manufactured by Japan Electricity Co. Ltd. (NEC) in 1936. This is a part of the joint equipment of non-loading cable carrier system provided for protecting the joint point of non-loading cable carrier system. Since the 1930s, this peculiar form of long-distance communication equipment had been used for a long time and can be said to have operated at the relaying position of the electric communication industry of our country and has the great technical and historical value.

1936年日本电气株式会社制造的无装荷电缆连接装置及盒体的一部分,是用来保护铺设的无装荷电缆接点的装置。作为20世纪30年代以来长期使用的特殊形态长途通信设施,是展现了我国传统通信产业曾以中继站的立场经营,是具有很大的技术和史料价值的遗物。

1936年日本電気株式会社(NEC)で製作された無装荷ケ―ブルの接続装置及び艦体の一部で、鋪設された無装荷ケ―ブルの接続点を保護するための装置である。1930年代以後、長期間使用された特異な形態の長距離通信施設として、韓国の電気通信産業が中継地的な立場から経営されたことが分かる技術的・史料的価値の高い遺物である。

1936년 일본전기주식회사(日本電氣株式會社, NEC)에서 제작된 무장하 케이블의 접속장치 및 함체의 일부로, 포설된 무장하 케이블의 접속점을 보호하기 위한 장치이다. 1930년대 이후 장기간 사용하였던 특이한 형태의 장거리 통신시설로 우리나라 전기통신산업이 중계지적인 입장에서 경영되었음을 보여주는 기술적·사료적 가치가 큰 유물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