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364호

부여 구 홍산저포조합 본점 (扶餘 舊 鴻山紵布組合 本店)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업무시설
수량/면적 1동2층 건축면적79.3㎡, 연면적158.6㎡
지정(등록)일 2007.11.22
소 재 지 충남 부여군 홍산면 동헌로 25 (남촌리)
시 대 일제강점기
소유자(소유단체) 사***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1920년대 일제강점기에 건립하였으며, 당시 저포(모시)의 집산지였던 홍산을 대표하는 2층 벽돌조 건물이다. 외부마감 및 내부공간의 변형이 있었으나 내부 목조계단, 2층 목조마루 및 지붕 목조트러스 등 원형이 비교적 잘 남아있어 일제강점기 사무소 건물의 형식을 볼 수 있다. 홍산지역의 근대기 역사를 보여주는 건물로 가치가 있다.

This was the first 2-story brick building established in Hongsan area during the Japanese Occupation. It is the only known facility related to ramie cloth industry in Chungcheongnam-do area.

日帝强制占领期鸿山地区最早的二层砖造建筑,是以纻布(麻布)产业闻名的忠南地区所知的唯一的关联设施。也是当时代表麻布的苧布集散地-鸿山的代表性建筑,外部处理及内部空间虽有些变形,但是内部木制楼梯、二层木制地板及屋顶木制构架等的原貌保存完好。

日帝強占期の鴻山地域最初のレンガ造の2階建てで、紵布産業で有名だった忠南地域で関連施設物として唯一知られているものである。これは当時韓山紵麻で代表される紵布の集散地だった鴻山を代表する建物で、外部の仕上げや内部スペースの変形はあったものの、内部の木造階段、2階の木造の板の間及び屋根の木造トラスなど、原形が比較的よく保存されている。

1920년대 일제강점기에 건립하였으며, 당시 저포(모시)의 집산지였던 홍산을 대표하는 2층 벽돌조 건물이다. 외부마감 및 내부공간의 변형이 있었으나 내부 목조계단, 2층 목조마루 및 지붕 목조트러스 등 원형이 비교적 잘 남아있어 일제강점기 사무소 건물의 형식을 볼 수 있다. 홍산지역의 근대기 역사를 보여주는 건물로 가치가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