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193호

구 진해해군통제부 병원장 사택 (舊 鎭海海軍統制府 病院長 舍宅)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주거숙박시설 / 주거숙박시설
수량/면적 1동, 1층 - 연면적 99.93㎡
지정(등록)일 2005.09.14
소 재 지 경남 창원시 진해구 중원로32번길 22, , 18 (근화동)
시 대 1930년대
소유자(소유단체) 이***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1930년대 건립

이 건물은 일제 강점기 당시 진해 해군통제부의 병원장이 살던 사택이었으나, 지금은 대중음식점으로 사용되고 있다. ‘ㄱ’자형의 평면에 주 현관이 돌출형으로 설치되어 있으며, 내부에서 손님을 접대하는 응접 공간은 양식으로, 가족들의 주거 공간은 전통적인 일식으로 되어 있는 목조주택이다.

Established in 1930s This building was private residence of the director of Jinhae Naval Station Hospital during the Japanese Occupation, and is now used as a restaurant. The wooden building is ‘ㄱ’ shaped with protruding entrance. Reception area was designed in Western style while the residence area for the family was designed in traditional Japanese style.

推测建于20世纪30年代,是镇海海军统治府医院院长居住过的房屋,现在的房屋业主将住宅的一部分用作饭店。是近代的日式木造住宅,内外部保存管理状态较好,具有建筑和历史价值。

1930年代に建築されたものと推定される鎮海海軍の統制部の病院長が住んでいた家である。現在は所有者が住宅の一部を飲食店に変えて使用している。近代の日本式の木造家屋であり、内外部が比較的よく保存・管理されており、建築的かつ歴史的価値がある。

1930년대 건립

이 건물은 일제 강점기 당시 진해 해군통제부의 병원장이 살던 사택이었으나, 지금은 대중음식점으로 사용되고 있다. ‘ㄱ’자형의 평면에 주 현관이 돌출형으로 설치되어 있으며, 내부에서 손님을 접대하는 응접 공간은 양식으로, 가족들의 주거 공간은 전통적인 일식으로 되어 있는 목조주택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