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167호

태백경찰서 망루 (太白警察署 望樓)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업무시설
수량/면적 1동 지름 4.3m
지정(등록)일 2005.04.15
소 재 지 강원 태백시 장성로 26 (장성동)
시 대 1950년경
소유자(소유단체) 태백경찰서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이 시설물은 한국전쟁 당시 북한군과 공비 침투에 대비하여 건립한 것으로, 초소와 망대 역할을 하였다. 무장 경찰관이 이곳에서 근무하면서 비상시에는 종을 울려 위험을 알렸다. 원형 망루는 2층으로 되어 있는데 각층에는 밖을 내다볼 수 있는 창이 사방으로 나 있다. 바닥에 네모지게 구멍을 내어 사다리를 놓고 2층을 오르내렸다. 빨치산과 공비 토벌이라는 근대화 과정의 혼란스러움을 엿볼 수 있는 시설물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