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151호

밀양 교동 근대 한옥 (密陽 校洞 近代 韓屋)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주거숙박시설
수량/면적 5동, 1층, 연면적 178.52㎡
지정(등록)일 2005.04.15
소 재 지 경남 밀양시 밀양향교3길 18 (교동)
시 대 안채1915 사랑채1937
소유자(소유단체) 손***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안채 1915년, 사랑채 1937년 건립

이 가옥은 밀양의 유학자이자 우리나라 최초 민족계 지방은행인 구포은행의 대지주였던 손영돈(1887~1954)이 차남 손정식을 분가시키려고 지었다. 동서로 긴 대지에 안채를 비롯하여 7동의 건물이 안마당과 사랑 마당을 중심으로 배치되어 있다. 안채의 큰방을 중심으로 제례 공간, 수장 공간, 접대 공간, 가족 공간 등의 다양한 공간과 이에 부속된 수납공간의 발달 등 근대 한옥의 특징을 볼 수 있다.

ㅇ전통양식으로 건축된 근대초기 한옥으로 안채, 사랑채, 행랑채의 배치 및 평면구조가 잘 남아있다.

ㅇ 연혁

- 1915년경 : 안채 건립

- 1937년 : 사랑채 건립(사랑마루 종도리 받침장혀의 묵서명에서 확인)

- 2003년부터 : 안채의 보수 시작하여 현재 완료됨.

ㅇ안채부엌 앞에 3칸을 증축하여 역ㄱ자형으로 변형된 상태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