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등록문화재 제119호

영광 법성리 일본식 여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주거숙박시설
수량/면적 1동, 2층, 연면적 215.21㎡
지정(등록)일 2004.12.31
소 재 지 전남 영광군 법성면 진굴비길 82-6 (법성리)
시 대 일제강점기
소유자(소유단체) 오***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1930년대 초반 건립된 것으로 추정되며, 일제강점기 개항지였던 법성포지역에서 유일하게 남아있는 일본인 여관건물로 외부의 모습 뿐 아니라 당시 내부공간이 잘 보존되어 있음

Established in 1931 This is the only Japanese inn remaining at Beopseongpo area which opened a port during the Japanese Occupation. The indoor spatial characteristics and exterior appearance still retain their original forms.

日帝时代开港地区法圣浦地区仅存的日本人旅馆建筑,不仅外形,旅馆的内部平面特性也按照原貌很好地保存了下来,因此具有一定的价值。

1930년대 초반 건립된 것으로 추정되며, 일제강점기 개항지였던 법성포지역에서 유일하게 남아있는 일본인 여관건물로 외부의 모습 뿐 아니라 당시 내부공간이 잘 보존되어 있음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