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101호

대전 충청남도청 구 관사 1·2·5·6호와 부속창고 (大田 忠淸南道廳 舊 官舍 一·二·五·六號와 附屬倉庫)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주거숙박시설
수량/면적 7동 1층, 현황측량면적 807.7㎡
지정(등록)일 2004.09.04
소 재 지 대전 중구 보문로205번길 22, , 326-61, 326-65, 326-66 (대흥동)
시 대 1930~40년대
소유자(소유단체) 충청남도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1930~40년대 건립

이곳은 1930~40년대에 국장급 이상의 고위 관료들을 위해 조성된 관사촌으로 일제 강점기 관사 건축의 전형을 볼 수 있다. 이들 관사는 형태·재료·배치가 균일하며 주위의 경관과도 조화를 잘 이루고 있다. 지금은 한국전쟁 당시 이승만 대통령이 머물렀던 충남 도지사 공관을 비롯하여 4동의 관사와 3동의 창고가 남아 있어, 관사의 기능을 현재까지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