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99호

한국전력공사 대전보급소 (韓國電力公社 大田補給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산업시설
수량/면적 1동, 2층 건축면적 792.83㎡, 연면적 1,546.01㎡
지정(등록)일 2004.09.04
소 재 지 대전 동구 변전소길 22 (인동)
시 대 1930
소유자(소유단체) 한***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1930년 건립

이 건물은 대전전기주식회사에 소속된 발전소였으나, 2005년까지 한전 대전 보급소 창고 건물로 사용되다가, 현재는 전력연구원 연구시설로 사용되고 있다. 솟을지붕이 있어 환기와 채광 그리고 조형성을 함께 살리고 있으며, 2층 규모의 발전소 시설과 3층 규모의 업무 시설이 맞붙어 건립되었다. 내부 천장에는 발전 설비를 이동시킬 수 있도록 견고한 철제 빔을 설치하였고 건축적 완성도가 높은 건물이다.

Established in 1930 This building used to be a power plant affiliated with Daejeon Electric Corporation, then it was used as storage for Daejeon Branch of KEPCO until 2005. It is currently used as Electric Power Research Institute facility. The protruding roof provides ventilation, lighting and esthetic modeling. The scale of two-story power plant facilities and three-story administration facilities are attached to each other. The sturdy metal beam was installed on internal ceiling to allow the transportation of power plant equipment. The overall building design is acclaimed for its high degree of architectural completion.

韩电大田补给所是1930年建造的红砖分层顶建筑。具有将二层规模的发电所设施和三层规模的业务设施连为一体并发挥功能的特征。是结构安全和造型简单美观的大田地区最初的近代产业设施,具有一定的历史性。通过新建当时的照片可以推测是火力发电的场所,是在建筑内外的细节中运用了多种设计要素,提高建筑灵活性的大田地区最初的近代产业设施。

韓電大田補給所は1930年に建てられた赤煉瓦造の屋根が聳える建築物である。2階規模の発電所施設と3階規模の業務施設が一つに連接されるように建立された建物で、機能性を考慮したのが特徴である。構造的な安全性と単純な造形美を備えた大田地域最初の近代的産業施設という歴史性を持っている。新築当時の写真を通じて火力発電をした所と推測され、建物の内・外部の細部にわたって多様なデザイン要素を駆使して建物の柔軟性を高めた建物であり、大田地域最初の近代的産業施設である。

1930년 건립

이 건물은 대전전기주식회사에 소속된 발전소였으나, 2005년까지 한전 대전 보급소 창고 건물로 사용되다가, 현재는 전력연구원 연구시설로 사용되고 있다. 솟을지붕이 있어 환기와 채광 그리고 조형성을 함께 살리고 있으며, 2층 규모의 발전소 시설과 3층 규모의 업무 시설이 맞붙어 건립되었다. 내부 천장에는 발전 설비를 이동시킬 수 있도록 견고한 철제 빔을 설치하였고 건축적 완성도가 높은 건물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