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79호

파주 경의선 장단역 죽음의 다리 (坡州 京義線 長湍驛 죽음의 다리)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전쟁관련시설
수량/면적 교량 1개소, 길이 7.2m, 폭 5.5m, 높이 8m
지정(등록)일 2004.02.06
소 재 지 경기 파주시 장단면 도라산리 894번지
시 대 대한제국시대
소유자(소유단체) 한***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이 다리는 장단에서 연천의 고랑포로 나가는 유일한 국도 교량으로 경의선이 개통되면서 건립하였다. 철로 위쪽 8m 높이에 설치한 길이 7.2m, 폭 5.5m의 작은 다리로, 옛 장단역에서 남쪽으로 약 300m 지점에 있다. ‘죽음의 다리’라는 이름은 한국전쟁 당시 많은 미군이 이곳에서 전사하여 붙여진 것으로 한국전쟁의 비극을 간직하고 있다.

This bridge is the only land bridge that connects Jangdan and Gorangpo of Yeoncheon, and it was constructed with the opening of Gyeongui Line. It is a small 7.2m long and 5.5m wide bridge that’s 8m above the railroad, and it’s located approximately 300m south from the old Jangdan Station. The name “Bridge of Death” came from the fact that many US soldiers were tragically killed here during the Korean War.

位于非武装地带内长湍站进入口附近连接东西铁路的桥梁。“死亡之桥”之名源于被北韩军杀死的美军,具有见证了韩国战争、南北分裂和促进统一的历史意义。

非武装地帯の中、長湍駅の進入近所にある線路を東西に連結する橋である。「死の橋」という名称は北朝鮮軍によって殺された米軍達の為に付けられた名前で、韓国戦争・南北分断及び統一を共にする歴史的な意味を持っている。

이 다리는 장단에서 연천의 고랑포로 나가는 유일한 국도 교량으로 경의선이 개통되면서 건립하였다. 철로 위쪽 8m 높이에 설치한 길이 7.2m, 폭 5.5m의 작은 다리로, 옛 장단역에서 남쪽으로 약 300m 지점에 있다. ‘죽음의 다리’라는 이름은 한국전쟁 당시 많은 미군이 이곳에서 전사하여 붙여진 것으로 한국전쟁의 비극을 간직하고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