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75호

고흥 구 소록도갱생원 원장 관사 (高興 舊 小鹿島更生院 院長 官舍)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의료시설
수량/면적 1동(부속채, 별채 포함), 건축면적 388.3㎡
지정(등록)일 2004.02.06
소 재 지 전남 고흥군 도양읍 남관사길 23-8, 외 1필지 (소록리)
시 대 1934
소유자(소유단체) 보건복지가족부 
관리자(관리단체)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1934년 건립(1935년 기록화 보고서)

이 건물은 소록도갱생원을 지휘하고 감독했던 원장이 거처하던 관사이다. 소록도에서 바다가 내려다보이는 전망 좋은 구릉지에 있으며, 1층으로 된 주거용 건물과 2층으로 된 손님용 객실 건물이 복도로 연결되어 있다. 응접실 한쪽 벽에 벽난로가 설치되어 있고 일본식 가구가 많이 보이는 등 일제 강점기 기관장을 대상으로 한 관사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관사의 호화로움은 당시 고통을 겪었던 한센병 환자들의 모습과 크게 대비된다.

Established in 1934 (documentation record in 1935) This building was the official residence of the director who commanded and monitored Sorokdo Rehabilitation Center. It is positioned on a hill for good scenery of Sorokdo beach. One-story residence building and two-story guest building are connected via a hallway. This building is a typical official residence during the Japanese Occupation with the fireplace installed on a wall of reception area and decoration using Japanese style furniture. The extravagance of the residence greatly contradicts the sufferings of the patients with Hansen’s disease.

1934年建造的院长官舍是红砖筑庑殿式屋顶建筑,由正房、独房及附属房3栋构成,具有以接待室和主玄关为中心的供访客使用的空间结构、以副玄关为中心的供家人使用的空间结构等日本传统住宅要素等,展现了日帝强制占领期典型的机关长官官舍的形态。

1934年に建築された院長官舎は赤煉瓦造で寄せ棟造り屋根の建築物であり、母屋と離れ家、付属建物の3棟で構成されている。応接室と主玄関を中心とした訪問者の為の空間構成と副玄関を中心とした家族の為の空間構成等、日本伝統住宅の要素とともに日帝強占期の典型的な機関長官舎の姿を見せている。

1934년 건립(1935년 기록화 보고서)

이 건물은 소록도갱생원을 지휘하고 감독했던 원장이 거처하던 관사이다. 소록도에서 바다가 내려다보이는 전망 좋은 구릉지에 있으며, 1층으로 된 주거용 건물과 2층으로 된 손님용 객실 건물이 복도로 연결되어 있다. 응접실 한쪽 벽에 벽난로가 설치되어 있고 일본식 가구가 많이 보이는 등 일제 강점기 기관장을 대상으로 한 관사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관사의 호화로움은 당시 고통을 겪었던 한센병 환자들의 모습과 크게 대비된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