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등록문화재 제59호

영동 노근리 쌍굴다리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전쟁관련시설
수량/면적 교량 1기 면적 512.83㎡
지정(등록)일 2003.06.30
소 재 지 충북 영동군 황간면 노근1길 3-2 (노근리)
시 대 일제강점기
소유자(소유단체) 국토해양부
관리자(관리단체)  

1934년 건립

이 다리는 경부선 철도 개통과 함께 개근천(愷勤川) 위에 축조된 아치형 쌍굴 교각으로, 한국전쟁 당시 많은 양민들이 피살된 ‘노근리 사건’ 현장으로 유명하다. 한국전쟁이 발발한 지 한 달 만인 1950년 7월 26일부터 29일까지 4일간, 후퇴하던 미군이 영동읍 주곡리, 임계리 주민과 피난민들을 굴다리 안에 모아 놓고 집단 학살을 자행하였는데 지금까지도 총탄 흔적(○, △ 표시)이 남아 있어 당시 상황을 그대로 전해주고 있다.

이미지

내레이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