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국가등록문화재 제28호

진안성당 어은공소 (鎭安聖堂 魚隱公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종교시설
수량/면적 1동 연면적 132.77㎡
지정(등록)일 2002.05.31
소 재 지 전북 진안군 진안읍 어은동길 23 (죽산리)
시 대 1910
소유자(소유단체) 재*** 
관리자(관리단체) 진***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이 건물은 진안 최초의 본당으로 설립되어 1921년 한들 본당이 설립되면서 공소가 되었다가 1947년 다시 본당으로 승격되었다. ‘亞’자 모양의 평면 목조 건물로, 정면 6간, 측면 2간 규모이며, 내부는 열주 2개가 신랑(身廊, Nave)과 측랑(側廊, Aisle)을 뚜렷하게 나누는 바실리카식 공간으로 되어 있다. 우리나라 초기의 한옥 성당 건축 양식이 비교적 잘 보존되어 있으며, 천주교 박해로 형성된 교우촌에 세워진 공소로 역사적 의미가 크다.

This building was constructed as the first parish church of Jinan, demoted to a secondary station in 1921 when Handeul Parish Church was built, and then re-promoted to parish church in 1947. This ‘亞’ shaped flat wooden building houses 6 frontal rooms and 2 side rooms. Inside the church presents basilican space in which 2 colonnades clearly divides the nave and aisle. The architectural form of early Korean Traditional style church is relatively well preserved in this building. Built on catholic village that’s been formed by the persecution of Catholicism, this secondary station holds much historical significance.

天主教教徒因遭受迫害流散到各地并自发成立的教友村之一,是具备正规圣堂建筑形成以前的形式。外部虽为传统住宅样式,但是进入建筑的方法和室内平面都与传统平面形式截然不同,是集会空间功能体现于建筑平面中的罕见结构。是研究我国初期天主教史的重要建筑。

天主教に対する迫害により信徒達が各地に散らばって暮しながら自然に成立した教友村の一つであり、本格的な聖堂建築が出来る前の形式である。外部は伝統家屋の形式であるが、建物への進入方法や室内平面が伝統平面形式とは全く違い、集会空間の機能が建物平面に現われている珍しい構造である。韓国の初期天主教史の研究に重要な建物である。

이 건물은 진안 최초의 본당으로 설립되어 1921년 한들 본당이 설립되면서 공소가 되었다가 1947년 다시 본당으로 승격되었다. ‘亞’자 모양의 평면 목조 건물로, 정면 6간, 측면 2간 규모이며, 내부는 열주 2개가 신랑(身廊, Nave)과 측랑(側廊, Aisle)을 뚜렷하게 나누는 바실리카식 공간으로 되어 있다. 우리나라 초기의 한옥 성당 건축 양식이 비교적 잘 보존되어 있으며, 천주교 박해로 형성된 교우촌에 세워진 공소로 역사적 의미가 크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