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등록문화재 제24호

철원 얼음창고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등록문화재 / 기타 / 산업시설
수량/면적 1동 연면적 120㎡
지정(등록)일 2002.05.31
소 재 지 강원 철원군 철원읍 외촌리 603-1번지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기획재정부
관리자(관리단체) 철원군
문화재 담당부서 : 근대문화재과- 상세문의

네모난 콘크리트 박스형태(12m×10m)를 하고 있으며 얼음을 보관하였던 당시의 벽체(두께 15cm)구조를 볼 수 있음. 실례가 많이 남아있지 않는 것으로써 당시 얼음의 필요성과 상업의 번창함을 알 수 있으며, 고대의 석빙고, 근대의 얼음창고, 현재의 냉동고에 이르기까지의 변화상을 알 수 있다.

1930년대에 일본인이 경영하는 식당 주인이 개인사업용으로 세운 콘크리트 단층건물이며 겨울에 산명호의 자연수를 채취하여 이 창고에 보관하였다가 판매하였던 곳이다.

6·25동란 당시 지붕 등이 파괴되고 벽체 구조부만 남아 있다.

Its form is a square shaped box (12m x 10m), made of concrete. We can see the structure of its wall (width: 15cm) which was used to store ice. Rarely remaining intact, this type of structure allows us to assume the necessity of ice and the prosperity of commerce at that time. We can peep into the changing aspects of the icehouses from stone icehouses in ancient times to icehouses in recent times and to freezing warehouses today. This single story concrete building was constructed in 1930s by a Japanese restaurateur for personal business use. Natural ice, collected from Sanmyeongho Lake during the winter, was stored and sold from this storage. Most of the structure was destroyed during the Korean War and only the portion of walls remains.

为四方混凝土盒形态(12m×10m),可以看出当时保管冰的壁体(厚度15厘米)的构造。由没有留下很多实例可以得知当时冰的需要性和产业的繁荣,也可以看出从古代的石冰库、近代的冰库,到现在的冰箱的变迁过程。

네모난 콘크리트 박스형태(12m×10m)를 하고 있으며 얼음을 보관하였던 당시의 벽체(두께 15cm)구조를 볼 수 있음. 실례가 많이 남아있지 않는 것으로써 당시 얼음의 필요성과 상업의 번창함을 알 수 있으며, 고대의 석빙고, 근대의 얼음창고, 현재의 냉동고에 이르기까지의 변화상을 알 수 있다.

1930년대에 일본인이 경영하는 식당 주인이 개인사업용으로 세운 콘크리트 단층건물이며 겨울에 산명호의 자연수를 채취하여 이 창고에 보관하였다가 판매하였던 곳이다.

6·25동란 당시 지붕 등이 파괴되고 벽체 구조부만 남아 있다.

내레이션

  • 한국어
  • 영어
  • 중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