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충청북도 문화재자료 제8호

청주 모충사 (淸原 慕忠祠)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인물사건 / 인물기념 / 사우
수량/면적 1동
지정(등록)일 1989.09.30
소 재 지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마동2길 107-9 (문의면)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봉석주(1418∼1465)의 위패를 모신 사당으로 일명 강성사 또는 하음사라고 한다.

봉석주는 조선 단종 1년(1453)에 세조를 도와 김종서 등 단종추대 세력을 타도하기 위한 계유정란에서 공을 세워 정난 2등 공신이 된 인물이다.

이 사당은 숙종 20년(1694)에 지었고 1926년에 고쳐 지었으며 1970년에 보수한 것이다.

앞면 3칸·옆면 1칸 반 규모로,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사람 인(人)자 모양을 한 맞배지붕이다. 사당 밖에는 ‘모충사’라고 쓴 현판이 달려 있고 안에는 1926년 승정원 우승지를 지낸 이상각이 짓고 안방준이 쓴 ‘모충사우기(慕忠祠宇記)’와 12대손인 봉만균이 쓴 중수기가 있다. 마당 앞에는 일각문을 세우고 담장을 돌렸다.

봉석주(1418∼1465)의 위패를 모신 사당으로 일명 강성사 또는 하음사라고 한다.

봉석주는 조선 단종 1년(1453)에 세조를 도와 김종서 등 단종추대 세력을 타도하기 위한 계유정란에서 공을 세워 정난 2등 공신이 된 인물이다.

이 사당은 숙종 20년(1694)에 지었고 1926년에 고쳐 지었으며 1970년에 보수한 것이다.

앞면 3칸·옆면 1칸 반 규모로,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사람 인(人)자 모양을 한 맞배지붕이다. 사당 밖에는 ‘모충사’라고 쓴 현판이 달려 있고 안에는 1926년 승정원 우승지를 지낸 이상각이 짓고 안방준이 쓴 ‘모충사우기(慕忠祠宇記)’와 12대손인 봉만균이 쓴 중수기가 있다. 마당 앞에는 일각문을 세우고 담장을 돌렸다.

내레이션

  • 한국어

목록
상 세 문 의 : 충청북도 청주시 문화예술과 043-201-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