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전라북도 민속문화재 제25호

황윤석생가 (黃胤錫生家)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인물사건 / 인물기념 / 탄생지
수량/면적 일곽
지정(등록)일 1986.09.09
소 재 지 전북 고창군 성내면 조동리 353번지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전라북도 고창군 문화관광과 063-560-2468

이 건물은 조선후기의 실학의 대가인 이재 황윤석(1729~1791)선생의 생가이다. 이재 선생의 선친인 황전공이 건립하였으며 지금은 안채, 사랑채, 문간채가 남아 있다.

안채는 정면 6칸에 앞뒤에 퇴간을 둔 5량 가구의 일자형 벽체는 안방에서 아래, 중방사이를 모두 관벽으로 하고 중방에서 하방사이는 솟을 동자를 세운 머름청판으로 꾸며 격식을 갖춘 것이 특색이다.

당초에는 사랑이 안채 뒷편에 있었으나 터만 남아 있고 사랑채, 문간채는 소실 되었던것을 1909년에 다시 지었다.

선생은 대대로 학문과 행의가 뛰어난 집안에서 태어난 가풍을 이어 받아 당대의 선학인 백시며, 백시덕, 박필주, 김원행등에게 배웠고 정후, 윤봉구, 양응수, 김시찬, 김수, 안형옥, 서명응, 정경순, 조정, 윤창정, 이간, 김용경, 김성범, 김이신, 심유진, 김광한등과 교유하면서 역·수·성·리를 비롯하여 성음, 방언, 가요, 여지, 복식, 형척, 보계, 제도, 병진, 필화, 의약, 풍수, 농형, 선불, 초목, 금석 등에 이르기 까지 통달하였다.

저서에는 이재유고 14권과 이수시편 23권, 자지록, 수필일기 등이 있고, 관직으로는 참봉, 직장, 별제, 익위사 익찬, 동부도사, 목천현감, 전희련감등을 지냈다.

이 건물은 조선후기의 실학의 대가인 이재 황윤석(1729~1791)선생의 생가이다. 이재 선생의 선친인 황전공이 건립하였으며 지금은 안채, 사랑채, 문간채가 남아 있다.

안채는 정면 6칸에 앞뒤에 퇴간을 둔 5량 가구의 일자형 벽체는 안방에서 아래, 중방사이를 모두 관벽으로 하고 중방에서 하방사이는 솟을 동자를 세운 머름청판으로 꾸며 격식을 갖춘 것이 특색이다.

당초에는 사랑이 안채 뒷편에 있었으나 터만 남아 있고 사랑채, 문간채는 소실 되었던것을 1909년에 다시 지었다.

선생은 대대로 학문과 행의가 뛰어난 집안에서 태어난 가풍을 이어 받아 당대의 선학인 백시며, 백시덕, 박필주, 김원행등에게 배웠고 정후, 윤봉구, 양응수, 김시찬, 김수, 안형옥, 서명응, 정경순, 조정, 윤창정, 이간, 김용경, 김성범, 김이신, 심유진, 김광한등과 교유하면서 역·수·성·리를 비롯하여 성음, 방언, 가요, 여지, 복식, 형척, 보계, 제도, 병진, 필화, 의약, 풍수, 농형, 선불, 초목, 금석 등에 이르기 까지 통달하였다.

저서에는 이재유고 14권과 이수시편 23권, 자지록, 수필일기 등이 있고, 관직으로는 참봉, 직장, 별제, 익위사 익찬, 동부도사, 목천현감, 전희련감등을 지냈다.

내레이션

  • 한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