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충청북도 민속문화재 제10호

영동 신항리 상여 (永同 新項里 喪輿)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기타종교공예 / 유교공예 / 의례용구
수량/면적 1습
지정(등록)일 1994.12.30
소 재 지 충청북도 영동군
시 대 1909년 고종 3년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신***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충청북도 영동군 국악문화체육과 043-740-3204

이용강 대감의 장례 때 시신을 묘소까지 운반하기 위해 제작된 기구이다. 이용강은 조선 고종 때 경상감사와 공조판서를 지낸 분으로, 영동 황간으로 낙향하여 노년을 지내었다 한다.

상여는 세도있는 양반가의 것으로서, 민간층에서 사용하는 상여와는 다르게 특별히 제작된 것으로 보인다. 긴 멜대를 중심으로 한 기본틀 위에 관을 싣는 몸체를 올리고 맨 위에는 햇빛을 가리기 위한 천을 넓게 드리웠다. 몸체의 아래 위에는 난간을 두르고 검은 천을 덮은 뒤 색띠와 술을 늘어뜨렸다. 윗 난간에는 동방삭(삼천갑자년을 살았다는 전설 속의 인물)으로 보이는 인물상을 여러 개 세웠는데 죽은 사람의 갈 길을 인도하는 역할인 듯 하다.

조선 순종 3년(1909)에 제작하여, 마을 주민들이 공동으로 관리하면서 사용해 오던 것으로, 매우 호화로웠던 본모습을 비교적 잘 간직하고 있다.

조사연구자료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