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경기도 민속문화재 제2호

여주보통리해시계 (驪州甫通里해시계)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과학기술 / 천문지리기구 / 천문
수량/면적 1개
지정(등록)일 1980.06.02
소 재 지 경기도 여주시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김***

조선 인조 때 판서를 지낸 조석우가 지은 43칸 집의 안채 돌계단 옆에 놓여 있는 해시계이다.

해시계를 처음 만든 것은 조선 세종 16년(1434)으로, 왕의 명을 받은 장영실 등의 과학자들이 태양의 일주운동을 이용하여 그림자의 방향에 따라 시간을 알 수 있도록 만들어 실용화 했던 것이다.

이 해시계는 화강암을 이용해 높이 76㎝, 수평면의 폭을 25㎝로 다듬어 만들었는데, 아무런 장식이 없고, 2글자 정도의 글씨가 보이긴 하나 심하게 훼손되어 알아보기가 어렵다.

조선 후기에 제작된 것으로 추정될 뿐 정확한 연대는 알 수 없다.

조선 인조 때 판서를 지낸 조석우가 지은 43칸 집의 안채 돌계단 옆에 놓여 있는 해시계이다.

해시계를 처음 만든 것은 조선 세종 16년(1434)으로, 왕의 명을 받은 장영실 등의 과학자들이 태양의 일주운동을 이용하여 그림자의 방향에 따라 시간을 알 수 있도록 만들어 실용화 했던 것이다.

이 해시계는 화강암을 이용해 높이 76㎝, 수평면의 폭을 25㎝로 다듬어 만들었는데, 아무런 장식이 없고, 2글자 정도의 글씨가 보이긴 하나 심하게 훼손되어 알아보기가 어렵다.

조선 후기에 제작된 것으로 추정될 뿐 정확한 연대는 알 수 없다.

내레이션

  • 한국어

목록
상 세 문 의 : 경기도 여주시 문화관광과 031-887-35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