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문화재 검색

  • 인쇄

시도기념물 제82호

횡성둔내철기시대주거지유적 (橫城屯內鐵器時代住居址遺蹟)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유물산포지유적산포지 / 육상유물산포지 / 선사유물
수량/면적 일원(1,322.60㎡)
지정(등록)일 2003.01.18
소 재 지 강원 횡성군 둔내면 둔방내리 594번지 외
시 대 철기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횡성군

이 유적은 강원도 횡성군 둔내면 둔방내리에 소재한 둔내중·고등학교를 중심으로 그 주변지역에 위치하고 있으며, 횡성군의 동쪽 끝지역으로 횡성읍으로부터는 동북방 30㎞ 지점이다.

주거지는 가지구 3기, 나지구 5기 등 총 8기가 발견되었으나, 가지구에서는 터파기 공사로 파손된 상태였고, 나지구에서도 도로 및 사유지로 연결되어 온전히 발굴된 것은 나-2호주거지 1기에 불과하였다. 한편 보존상태가 양호한 여자형(呂子形) 집자리는 당시 가옥의 구조와 변천 과정을 잘 보여 주고 있다.

출토유물은 무문토기와 타날문토기 등 토기류를 비롯하여 낫·도자(刀子)·못·철편 등 철제품, 석촉·숫돌 등 석제품, 장신구인 옥, 탄화곡물 등이 출토되었다.

둔내 철기시대 주거지 유적은 기원후 1∼2세기 경의 유적으로, 우리나라 초기철기시대 사람들의 의·식·주 생활을 종합적으로 보여주는 유적이라고 할 수 있으며, 우리나라 중부지방에서 초기철기시대의 문화교류 및 전파경로 등을 규명하는데 매우 중요한 유적이다.

이 유적은 강원도 횡성군 둔내면 둔방내리에 소재한 둔내중·고등학교를 중심으로 그 주변지역에 위치하고 있으며, 횡성군의 동쪽 끝지역으로 횡성읍으로부터는 동북방 30㎞ 지점이다.

주거지는 가지구 3기, 나지구 5기 등 총 8기가 발견되었으나, 가지구에서는 터파기 공사로 파손된 상태였고, 나지구에서도 도로 및 사유지로 연결되어 온전히 발굴된 것은 나-2호주거지 1기에 불과하였다. 한편 보존상태가 양호한 여자형(呂子形) 집자리는 당시 가옥의 구조와 변천 과정을 잘 보여 주고 있다.

출토유물은 무문토기와 타날문토기 등 토기류를 비롯하여 낫·도자(刀子)·못·철편 등 철제품, 석촉·숫돌 등 석제품, 장신구인 옥, 탄화곡물 등이 출토되었다.

둔내 철기시대 주거지 유적은 기원후 1∼2세기 경의 유적으로, 우리나라 초기철기시대 사람들의 의·식·주 생활을 종합적으로 보여주는 유적이라고 할 수 있으며, 우리나라 중부지방에서 초기철기시대의 문화교류 및 전파경로 등을 규명하는데 매우 중요한 유적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