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2-7호

판소리(춘향가, 조소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무형문화재
지정(등록)일 1996.03.29
소 재 지 전라북도 전주시
관리자(관리단체)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전라북도 전주시 전통문화유산과 063-281-5139 (무형문화재 문의 063-281-5354)

조소녀는 1944년에 충청남도 온양에서 태어나 명창 박초월 문하에서 판소리에 입문했다. 그 후 홍정택에게 판소리를 익히고, 이일주로부터 심청가를 그리고 오정숙에게 춘향가를 배웠다. 춘향가는 남원을 지리적 배경을 삼고 있는 데서 알 수 있듯이 전북지역에 산재한 설화와 음악적 전통 속에서 생성한 것으로 보인다. 조소녀의 춘향가는 종래의 춘향가를 집대성하여 재창조한 김연수 춘향가의 맥을 잇고 있다. 조소녀는 1985년에 심청가 완창발표회를 가졌다.

조소녀는 1944년에 충청남도 온양에서 태어나 명창 박초월 문하에서 판소리에 입문했다. 그 후 홍정택에게 판소리를 익히고, 이일주로부터 심청가를 그리고 오정숙에게 춘향가를 배웠다. 춘향가는 남원을 지리적 배경을 삼고 있는 데서 알 수 있듯이 전북지역에 산재한 설화와 음악적 전통 속에서 생성한 것으로 보인다. 조소녀의 춘향가는 종래의 춘향가를 집대성하여 재창조한 김연수 춘향가의 맥을 잇고 있다. 조소녀는 1985년에 심청가 완창발표회를 가졌다.

내레이션

  • 한국어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