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경상남도 유형문화재 제617호

김해 여여정사 지장보살본원경 (金海 如如精舍 地藏菩薩本願經)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수량/면적 1책
지정(등록)일 2017.11.30
소 재 지 경상남도 김해시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심***
관리자(관리단체)  

「김해 여여정사 지장보살본원경」은 부처님이 도리천(忉利天)에서 어머니 마야부인(摩耶夫人)을 위하여 설법한 내용을 서술한 것이다. 현재 우리나라에서 유통되고 있는 「지장경」은 모두 당(唐)나라 법등(法燈)이 漢譯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자료는 ‘1558년’이라는 명확한 간행 기록(刊記)과 ‘석두사’라는 간행한 장소도 상세히 알 수 있는 기록들이 남아 있고 보관상태가 양호한 책이다. 귀중본의 기준이 되는 ‘임진왜란(1592년) 이전에 간행된 귀중본이므로 “경상남도 유형문화재”로 지정하여 보존하고자 함.

「김해 여여정사 지장보살본원경」은 부처님이 도리천(忉利天)에서 어머니 마야부인(摩耶夫人)을 위하여 설법한 내용을 서술한 것이다. 현재 우리나라에서 유통되고 있는 「지장경」은 모두 당(唐)나라 법등(法燈)이 漢譯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자료는 ‘1558년’이라는 명확한 간행 기록(刊記)과 ‘석두사’라는 간행한 장소도 상세히 알 수 있는 기록들이 남아 있고 보관상태가 양호한 책이다. 귀중본의 기준이 되는 ‘임진왜란(1592년) 이전에 간행된 귀중본이므로 “경상남도 유형문화재”로 지정하여 보존하고자 함.

내레이션

  • 한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