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경상남도 유형문화재 제571호

양산 가사암 아비달마대비바사론 (梁山 袈娑庵 阿毗達磨大毗婆沙論)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목판본 / 사찰본
수량/면적 1권1책
지정(등록)일 2015.01.15
소 재 지 경상남도 양산시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가***
관리자(관리단체)  

양산 가사암 아비달마대비바사론(梁山 袈娑庵 阿毗達磨大毗婆沙論)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용연리, 가사암에 있는 불경이다. 2015년 1월 15일 경상남도의 유형문화재 제571호 창원 보은사 아비달마대비바사론로 지정되었다가, 소유자 및 보관장소 변경으로 문화재 명칭이 양산 가사암 아비달마대비바사론로 변경되었다.

「아비달마대비바사론」은 설일체유부(說一切有部)의 대표적인 논서(論書)인 아비달마발지론(阿毘達磨發智論)을 토대로 하여 설일체유부의 이론들을 상세하게 설명하고 있는 논서이며 이 경전은 당(唐)의 현장(玄奘)이 번역한200卷 가운데 卷第140으로 고려 재조대장경의 인본(再雕本)이다.

이 책은 ‘제140권’의 인본(印本)으로 표지 서명(書名)은 없으며, 판수제(板首題)는 ‘아비달마대비바사론(阿毗達磨大毗婆沙論)卷第一百四十’으로 확인된다.

본서(本書)는 명확한 간행 기록(刊記)은 알 수 없지만, 이 인쇄본은 고려 말기(末期)에 인쇄한 것으로 보이며 귀중본(貴重本)의 기준이 되는 조선시대 임진왜란(1592)이전에 인쇄한 판본으로 판단되므로 “경상남도 유형문화재”로 지정한다.

양산 가사암 아비달마대비바사론(梁山 袈娑庵 阿毗達磨大毗婆沙論)은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용연리, 가사암에 있는 불경이다. 2015년 1월 15일 경상남도의 유형문화재 제571호 창원 보은사 아비달마대비바사론로 지정되었다가, 소유자 및 보관장소 변경으로 문화재 명칭이 양산 가사암 아비달마대비바사론로 변경되었다.

「아비달마대비바사론」은 설일체유부(說一切有部)의 대표적인 논서(論書)인 아비달마발지론(阿毘達磨發智論)을 토대로 하여 설일체유부의 이론들을 상세하게 설명하고 있는 논서이며 이 경전은 당(唐)의 현장(玄奘)이 번역한200卷 가운데 卷第140으로 고려 재조대장경의 인본(再雕本)이다.

이 책은 ‘제140권’의 인본(印本)으로 표지 서명(書名)은 없으며, 판수제(板首題)는 ‘아비달마대비바사론(阿毗達磨大毗婆沙論)卷第一百四十’으로 확인된다.

본서(本書)는 명확한 간행 기록(刊記)은 알 수 없지만, 이 인쇄본은 고려 말기(末期)에 인쇄한 것으로 보이며 귀중본(貴重本)의 기준이 되는 조선시대 임진왜란(1592)이전에 인쇄한 판본으로 판단되므로 “경상남도 유형문화재”로 지정한다.

내레이션

  • 한국어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