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시도유형문화재 제319호

완도 수향사 목조관음보살좌상 (莞島 修香寺 木造觀音菩薩坐像)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물 / 불교조각 / 목조 / 불상
수량/면적 1구
지정(등록)일 2015.08.06
소 재 지 전남 완도군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 지정현황 : 전라남도 유형문화재 제319호(2015년 8월 6일 지정)

- 명 칭 : 완도 수향사 목조관음보살좌상

- 규격/수량 : 높이 116cm, 너비 68cm / 1구

- 소 재 지 : 완도군 고금면 고금로 667-105 수향사 내 요사체

- 시 대 : 조선시대(18세기 추정)

- 내 용 : 자비로써 중생을 구제하는 보살이 관음이다. 이 보살상은 원래 광주 장안사에 있었으나 사찰의 주지스님이 입적하고 폐사되자, 수향사로 옮겨 모시고 있다고 한다. 조선후기(18세기경) 조성된 목조 보살상으로, 세부 형식과 수준이 높고, 정제된 조각상으로 18세기 보살상을 살펴보는데 큰 도움이 된다.

- 지정현황 : 전라남도 유형문화재 제319호(2015년 8월 6일 지정)

- 명 칭 : 완도 수향사 목조관음보살좌상

- 규격/수량 : 높이 116cm, 너비 68cm / 1구

- 소 재 지 : 완도군 고금면 고금로 667-105 수향사 내 요사체

- 시 대 : 조선시대(18세기 추정)

- 내 용 : 자비로써 중생을 구제하는 보살이 관음이다. 이 보살상은 원래 광주 장안사에 있었으나 사찰의 주지스님이 입적하고 폐사되자, 수향사로 옮겨 모시고 있다고 한다. 조선후기(18세기경) 조성된 목조 보살상으로, 세부 형식과 수준이 높고, 정제된 조각상으로 18세기 보살상을 살펴보는데 큰 도움이 된다.

내레이션

  • 한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