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시도유형문화재 제314호

경암집책판 (鏡岩集冊板)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서각류 / 목판각류 / 판목류
수량/면적 43매
지정(등록)일 1997.01.30
소 재 지 경남 함양군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벽***

조선시대의 고승인 경암(1743∼1804) 스님이 벽송사에서 수도하면서 기록한 시문을 목판에 새긴 것으로, 모두 43매이다. 목판의 크기는 가로 20.5㎝, 세로 16㎝로, 10행 21자가 새겨져 있으며, 시문집은 3권 1책으로 되어있다.

내용을 보면 권상에는 오언절구·칠언절구의 고시가 수록되어 있고, 권하에는 잡저·한화록·문답이 수록되어 있다. 특히 오효자전, 박열부전 등은 당시 유교적 사회윤리에 대한 승려로서의 관심과 저자의 시상을 이해하는데 중요한 자료로, 순조 4년(1804)에 만든 것이다.

조선시대의 고승인 경암(1743∼1804) 스님이 벽송사에서 수도하면서 기록한 시문을 목판에 새긴 것으로, 모두 43매이다. 목판의 크기는 가로 20.5㎝, 세로 16㎝로, 10행 21자가 새겨져 있으며, 시문집은 3권 1책으로 되어있다.

내용을 보면 권상에는 오언절구·칠언절구의 고시가 수록되어 있고, 권하에는 잡저·한화록·문답이 수록되어 있다. 특히 오효자전, 박열부전 등은 당시 유교적 사회윤리에 대한 승려로서의 관심과 저자의 시상을 이해하는데 중요한 자료로, 순조 4년(1804)에 만든 것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