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홈으로첫번째 분류

  • 인쇄

시도유형문화재 제181호

송암문집 및 괴당집책판 (松巖文集 및 槐堂集冊板)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서각류 / 목판각류 / 판목류
수량/면적 76매
지정(등록)일 1979.12.29
소 재 지 경남 의령군
시 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철***

『송암문집』책판은 송암 이노(李魯,1544∼1598) 선생의 시문집을 널리 알리고자 만든 것으로, 6권 3책이다. 특히 『송암문집』에는 소모문과 모략문이 들어있는데 문장이 뛰어나고 내용이 매우 좋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이노는 1564년에 진사시험과 1590년에 문과에 급제하고 현감, 사간원 등을 역임하였고, 임진왜란 때에는 김성일의 휘하에서 의병활동을 했다. 그가 죽은 후에 이조판서로 추증되었다.

『괴당집』은 괴당 이만승 선생이 두 아들에게 남긴 유서로, 국가에 충성하고 우애있게 지내라고 당부한 것이다.

『송암문집』책판은 송암 이노(李魯,1544∼1598) 선생의 시문집을 널리 알리고자 만든 것으로, 6권 3책이다. 특히 『송암문집』에는 소모문과 모략문이 들어있는데 문장이 뛰어나고 내용이 매우 좋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이노는 1564년에 진사시험과 1590년에 문과에 급제하고 현감, 사간원 등을 역임하였고, 임진왜란 때에는 김성일의 휘하에서 의병활동을 했다. 그가 죽은 후에 이조판서로 추증되었다.

『괴당집』은 괴당 이만승 선생이 두 아들에게 남긴 유서로, 국가에 충성하고 우애있게 지내라고 당부한 것이다.

내레이션

  • 한국어